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 부산본부 조합원 게시판입니다. '조합원'으로 인증받으셔야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회원등급 조정은 부산본부로 문의하십시요.

[KNN]급식조리사들에게 "급식비 내라" 논란

조회수 1787 추천수 0 2016.02.19 13:33:12

영상이 안 나올 경우 => http://v.knn.co.kr/watch.php?v=IKS83UCB


<iframe src="http://v.knn.co.kr/watch.php?v=IKS83UCB" width="480" height="270"></iframe>

*영상이 안나올 경우 클릭 : http://v.knn.co.kr/watch.php?v=IKS83UCB


급식조리사들에게 "급식비 내라" 논란

조회수1.42K의견0좋아요0페이스북0트위터

{앵커:
학교 급식조리사들은 열악한
근무환경과 끼니를 제때 챙기기
어려운 업무 특성상 그동안
식비가 면제돼 왔는데요.

부산시 교육청이 올해부터
급식 조리사들에게도 밥값을 받겠다고 나섰습니다.

시청자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박명선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중학교에서 급식조리사로
일하고 있는 49살 신미연씨!

신 씨는 학생들의 배식 준비를 위해
8시간동안 일하면서 제때 끼니를
챙기기도 힘듭니다.

{신미연/학교 급식조리사/"1시간 50분 시간에 천명의 음식을 다 해야되거든요 저희가… 그러면 시간이 빠듯하고 그 시간에 (밥을) 먹을 수 있는 시간은 없습니다. 화장실도 제대로 못가는데…"}

신씨와 같은 급식 종사자들은
지금까지는 급식비를 면제받아왔습니다.

열악한 근무 환경과 낮은 임금이
이유였습니다.

그런데 시교육청이 올해부터는
급식조리사들에게서도 급식비를
징수하기로 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근로조건이 나아진 것도 없는데
갑자기 급식비를 부과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것입니다.

{최민정/전국학교 비정규직 노동조합 사무처장/"남은 음식을 먹는 사례도 많고 점심 시간도 일정하게 보장받을 수 없는 이런 상황입니다. 현실은 바뀌지 않았는데 (급식비를) 면제해왔던 관행을 일방적인 징수로 바꾸는 것이 굉장한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교육청 측은 지난해
비정규직 연대와의 단체협약 결과
급식비를 일괄 지급하게 되면서
조리사의 급식비 면제는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박성희/부산시교육청 학교급식담당/"급식을 지원하면서 급식비까지 지원하는 부분은 이중적인 부분으로 봐서 면제하는 것은 맞지않다고 봅니다."}

얼마전 도시철도 미화원들이
승차권을 사서 출퇴근 하는데 대한
거센 반발에 이어 이번에는
급식조리사들의 급식비 징수 문제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KNN 박명선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sort 날짜 조회수
1526 학교 관리자들의 압력에 굴복한 부산시교육청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4-19 1573
1525 학교의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임금 격차가 얼마나 나는지 아시나요?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4-19 2110
1524 108배 하면 교섭 중단, 습관처럼 협박을 일삼는 부산시교육청!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4-08 1127
1523 10일간의 단식농성을 마치며 조합원, 민주노총, 시민사회단체 동지들께 올리는 편지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25 1341
1522 [학비노조]1200명 조합원의 단결된 힘으로 마침내 부산교육청의 정문을 활짝 열어내다!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24 1066
1521 학교 조리사인 그녀가 매일 도시락을 싸는 사연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21 1088
1520 협박, 폭력, 인권유린... 부산교육청의 흔한 일상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21 1034
1519 단식중인 부산학비노조 이필선 지부장의 호소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19 1332
1518 3.23 학교비정규직노동자 총궐기에 함께하여주십시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19 1229
1517 단식중인 여성비정규직 비막는 비닐 뺐겠다고 경찰,직원 100여명이 달려드는 부산헬교육청!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18 1011
1516 대형사고의 위험에 노출된 학교비정규직 노동자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11 1098
1515 김석준 교육감님, 이렇게 웃음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09 1002
1514 부산교육청 왈 "1인시위 계속하면 교섭 중단하겠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07 1483
1513 학교 조리원이 직접 조리한 급식을 먹지 않고 도시락을 싸와서 먹는 이유?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04 1422
1512 [학비노조]차라리 벼룩의 간을 빼먹어라!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02 1254
1511 교섭에서 망언과 거짓말로 일관하는 부산시교육청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3-02 1018
» [KNN]급식조리사들에게 "급식비 내라" 논란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2-19 1787
1509 학교비정규직 노동자들, 도시락 투쟁 선포!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2-18 1581
1508 [학비연대회의]노동개악 저지 현안문제 해결을 위한 결의대회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5-12-07 1497
1507 무기한 노숙농성에 돌입하며 부산지역 노동·시민·사회단체에 드리는 호소문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5-11-10 2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