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 부산본부 조합원 게시판입니다. '조합원'으로 인증받으셔야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회원등급 조정은 부산본부로 문의하십시요.

민주노조를 동네 웃음거리로 만든 자는 누구인가?

 

 

민주노조는 민주성 자주성 연대성을 가지고 투쟁을 통해 노동자의 권리를 쟁취하여야 한다, 이를 위해 노동

조합은 규약 상 정해진 조합원의 신분과 권리를 철저하게 보장하고 다양한 의견의 소통을 통해 민주적이고

자주적인 구조를 끊임없이 생산하여야 한다,

 

민주노조도 조합원의 반노동자, 반조직적 언행으로 조직에게 심대한 악영향을 주었다면 징계를 할 수 있다,

하지만 사무금융연맹의 중집회의 자료가 상식적이고 합리적인 절차 없이 즉 당사자 조사도 없이 이루어진

결과물로 이루어졌고 해당 조합원의 징계 즉 자택대기발령으로 이어졌다, 자택대기발령이 새마을금고 규약

존재하는 징계 종류 인지 알 수가 없지만 어이없는 징계를 당한 해당 조합원은 새마을금고 노동조합과 위원장에게 항의 하였지만 묵살되었다, 이에 사무금융연맹의 자유게시판에 글을 올려 항의 하고 이를 바로잡아 연맹 진상조사위가 만들어졌다, 진상조사위 결과 반조직적 행위에 대하여 아무런 증거가 없음을 확인하였다,

 

그렇다면 산하 새마을금고노조는 징계철회로 이어져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예전 노동조합 운영 과정에서 발생하고 이미 의사결정 되어 마무리된 문제를 가지고 실무자에 불과한 해당조합원을 징계하는 것은 이번 일에 대한 보복성 징계임이 분명하다, 더구나 20172월내지 3월에 에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새마을금고노조 위원장 및 임원선거를 앞두고 혹시 이번 해고를 통해 소위 조합원 줄 세우기 및 선거 출마 원천봉쇄를 하는 것이

아닌지 묻지 않을 수 없다.

 

진정으로 새마을금고 노동조합이 조직을 생각한다면 위원장 및 임원선거를 앞두고 선거에 영향을 줄 문제를

만들지 말아야 한다, 굳이 징계가 필요하다면 선거 이후에 해도 충분하다, 그리고 노동조합과 위원장은 언제

어디든 조합원과 대중들에게 자유로운 비판을 받을 수 밖에 없는 위치임에도 이를 위신 및 자존심에 결부시키고 위원장 및 임원선거에 이용하는 것은 노동조합과 위원장이 스스로 관료화가 되었다는 것을 증명하는 일이 아닐 수 없다. 징계를 하더라도 상식과 합리적인 이유로 징계를 하여야 함에도 불구하고 오로지

조합원 줄 세우기 및 선거출마 원천봉쇄에 징계를 이용하는 것은 관료조직의 표본이므로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

 

새마을금고 노동조합과 위원장은 해당 조합원에 대하여 해고를 철회하고 해당조합원에게 사과하여야 한다,

그리고 이따위 일로 민주노조를 위해 투쟁하고 있는 전국의 수많은 동지들을 동네 웃음거리로 만들지 마라,

쪽팔린다....

 

 

부산지역일반노동조합 대의원 김정훈, 서성협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26 [금속부산양산17-5] 박근혜,공범들이 있는 감옥소로 갔다 file 금속부산양산 2017-03-31 543
1625 [금속부산양산 17-4] 지부임대 집단교섭 4대요구안 확정, 지부일정 file 금속부산양산 2017-03-22 536
1624 [금속부산양산 17-3호] 말레베어 전쟁선포, 임단협 시동 file 금속부산양산 2017-03-16 576
1623 [금속 성명] 박근혜 파면 재벌개혁등 적폐청산의 시작 file 금속부산양산 2017-03-10 519
1622 [금속보도0207] 지하철 노조간부40명 중징계철회하라 file 금속부산양산 2017-02-07 752
1621 [보도 0202] 르노삼성차 저성과 해고무효판결 file 금속부산양산 2017-02-03 641
» 새마을금고 노동조합 상근자 한경석동지의 해고를 철회하라 김정훈 2017-02-03 926
1619 2.7 정기 대의원대회를 앞두고 민주노총 대의원 동지들께 드리는 호소문 이태환 2017-01-31 917
1618 [금속부산양산 보도 말레회견문] 국무총리상 철회 노동부규탄 12/28 오전 10시 기자회견 file 금속부산양산 2016-12-28 719
1617 [한진 최강서열사 4주기 정신계승] file 금속부산양산 2016-12-13 771
1616 [금속 부산양산 19호] 노동자의 힘으로 박근혜에게 촐퇴를 11/30 총파업 대회 file 금속부산양산 2016-11-29 922
1615 [부산본부 통일위]2회 부산노동자 통일골든벨이 진행되었습니다. file 본부조직부장 2016-11-28 1883
1614 학교비정규직(교육공무직) 노동자 시국선언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11-25 1038
1613 [금속부산양산18] 부산 10만춧불이 들불이되다, 민주노총 11/30 총파업 선언 file 금속부산양산 2016-11-21 768
1612 [부산노동자통일골든벨]주요안내사항 file 본부조직부장 2016-11-21 1084
1611 [금속부산양산 17호] 박근혜 끝났다, 최후의 일격을 날리자! file 금속부산양산 2016-11-15 775
1610 [금속부산양산 보도1109] 말레베어 시국선언, 30대 차량행진 file 금속부산양산 2016-11-08 801
1609 부산노동자 통일골든벨(예상문제 포함) file 본부조직부장 2016-11-07 1289
1608 [한진 김주익곽재규열사 13주기] 10/17-10/30안내지 file 금속부산양산 2016-10-11 1008
1607 강제발령에 맞선 학비노조의 투쟁은 계속 됩니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9-06 10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