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 부산본부 조합원 게시판입니다. '조합원'으로 인증받으셔야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회원등급 조정은 부산본부로 문의하십시요.

[오늘로 단식17일째] 

교육청이 보도자료와 언론 인터뷰 등을 통해 허위사실을 계속 유포함으로서 노동조합과 조합원들의 명예가 매우 심각하게 훼손되고 있어 시급하게 사실관계를 바로잡고 그 실상을 명확히 알리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되어 이렇게 해명자료를 배포하게 되었습니다.

다음은 터무니없는 부산시교육청의 주장에 대한 부산학비노조의 해명입니다.

4eb4475fd7bfa04014f9d22f7f6e4728.jpg a69c3dbe68ca1f5159b76f336f131f53.jpg 1e554218090ec06e62b7fd16d2b1069d.jpg 8063aaa2b0d531812066cc7953b52ed5.jpg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06 강제 발령 후 일주일, 어떤 일이 생겼나?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9-06 1059
1605 부산교육청은 원칙과 기준 없는 주먹구구식 전보 즉각 중단하라!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29 1143
1604 결사단식 중인 이필선 지부장님이 조합원들께 남긴 호소글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29 979
1603 [금속부산양산 15호] 중앙교섭 지부집단교섭 의견일치 등 file 금속부산양산 2016-08-26 852
1602 구조조정과 노조탄압용 강제전보 막아내겠습니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23 1052
1601 교육청의 강제전보, 확실하게 드러난 2가지 사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22 1383
1600 이필선 학비노조 부산지부장, 무기한 단식농성 재돌입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22 1372
1599 전보 그까짓거 가면 돼지. 학비노조 왜 저라노?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22 1483
1598 [학비노조]마지막으로 대화의 손을 내밀었습니다. 김석준 교육감은 대화냐, 대결이냐 선택하십시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19 857
1597 [학비노조]영화 '베테랑'으로 빗대본 이번 강제전보 사태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19 1090
1596 김석준 교육감 끝내 강제전보 강행 의사 밝혀...병원복을 입은채 다시 단식하겠다는 서희자 수석부지부장..ㅠ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19 911
1595 [금속부산양산 14호] 교섭 모두 의견일치 불발, S&T모티브 투쟁 file 금속부산양산 2016-08-19 793
1594 [전보특보] 교육감면담 결과 듣고 오열,실신! 5시30분 규탄집회 개최 file 전국학비노조 부산지부 2016-08-17 685
1593 [규탄 성명] 부산교육청 끝내 강제전보 강행! 노조의 양보에도 불구 노사관계 파국 초래 전국학비노조 부산지부 2016-08-17 770
1592 [긴급 성명]노사신뢰 회복을 위해 23일간의 단식을 해제합니다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12 1153
1591 단식 21일째… “차라리 죽여라!”, 김석준 교육감은 모르쇠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11 982
1590 [금속부산양산 12호] 폭염보다 더 쎄게 금속투쟁 불타오른다 file 금속부산양산 2016-08-10 998
1589 김석준 교육감님, 억압과 불통을 가르치려 하시나요?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09 1104
1588 [버라이어티한 단식19일째]경찰까지 동원해서 교육청 입구 봉쇄! 뭣이 그리 무섭냐?!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08 2263
» 터무니없는 부산교육청의 주장에 대한 부산학비노조의 반박자료 file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8-06 1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