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무능과 무책임 극치를 달리는 정부와 여당

민주당의 최저임금 동결 주장에 대한 논평

 

정부나여당이나 무능과 무책임의 극치를 달리고 있다.

우리 사회 시간당 임금의 최저수준이 최소한 1만원은 돼야 한다는 것은 일종의 사회적 합의였다이 같은 합의에 근거해 2017년 대선에 출마한 주요 정당 후보들은 한결같이 최저임금 1만원’ 공약을 내놓으며 표심을 구했다.

이들은 사용자 쪽으로 기울어지다 못해 뒤집혀버린 운동장을 두고 온갖 장밋빛 노동 공약들을 내놨지만선거를 마치고 경제가 하강국면에 들어서자 제각각 주판알을 튀기기 시작했다.

지난 2년 동안 최저임금은 상당히 높은 수준으로 상승했지만워낙 형편없던 최저임금 탓에 시간당 1만원 임금은 아직도 멀었고오히려 최저임금 결정의 한 주체인 노동자로서는 산입범위 확대와 결정구조 개편최저임금위원회 공중분해를 당해야 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이제는 집권당 최고위원이라는 자는 최저임금 동결을 주장하고 심지어 최저임금 결정에 국회가 개입해야 한다는 황당한 주장마저 하고 있다.

이들은 최저임금이 고용을 줄였다는 악선전을 반복하지만최저임금이 고용에 미치는 영향은 없거나있더라도 매우 작다는 실증분석이 주류 이론이다정부와 여당은 확실한 근거 없이 아전인수 격으로 통계치를 인용하는 보수 정당과 언론의 막연한 추측과 짐작에 편승해 최저임금에 책임을 씌우고 있다.

최저임금은 고용정책이 아닌 임금정책 수단이다임금을 인상하면 여러 파급효과가 생길 수 있다는 사실은 초등학생이라도 예상할 수 있다정부와 여당은 대국민 약속을 실현하기 위해 대체 어떤 노력을 기울였는가최저임금 인상을 위해 함께 취했어야 할 어떤 재정정책고용정책복지정책을 내놨는가중소영세 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는 숱한 원인 가운데 최저임금 끌어내리기 같은 1차원적 발상 말고 어떤 해결 방안을 내놨는가.

자신이 마땅히 했어야 할해야 할 책임과 약속은 방기한 채 최저임금 동결과 같은 무능을 드러내는 발언을 일삼는 여당 인사들의 존재 이유가 궁금할 따름이다최저임금은 죄가 없다죄를 묻겠다면 날로 늘어나는 재벌총수 일가 경제력 집중천문학적 규모의 재벌총수 불로소득경영자들의 무제한 고임금에 물어라.

 

2019년 6월 19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985
3539 [성명] 제52회 산업안전보건의 날을 맞은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7-01 60
3538 [성명] 판문점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7-01 102
3537 [보도자료]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온전한 정규직 전환 및 차별 철폐, 노정교섭 촉구 기자회견 교선국 2019-07-01 51
3536 [보도자료] '노동존중 부산은 어디 갔나' 오거돈 부산시장 1년 규탄 기자회견 file 미조직국 2019-06-30 202
3535 [논평] 청와대앞 노동자 농성장 철거 협박에 대해 경고한다 교선국 2019-06-28 54
3534 [보도자료] 전국 단위사업장 비상대표자대회 교선국 2019-06-28 59
3533 [성명] 최저임금위원회 사용자 위원 퇴장에 대한 노동자위원 입장 교선국 2019-06-28 82
3532 [논평] 최저임금위원회 26일 논의 결과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6-27 61
3531 [보도자료] 노동탄압 중단! 최저임금 만원 실현! 민중공동행동 기자회견 교선국 2019-06-26 71
3530 [보도자료]센텀2지구개발무엇이문제인가?국회토론회 file 본부조직국장 2019-06-26 201
3529 [논평] 김민혁 군 아버지 추방하는 한국 정부는 답하라 교선국 2019-06-25 64
3528 김명환 위원장 구속 규탄 성명 모음(19.6.22) 교선국 2019-06-25 54
3527 [보도자료]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규탄과 민주노총 대응투쟁 계획 발표 기자회견 교선국 2019-06-25 52
3526 [보도자료]국제노총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관련 연대서한 및 세계노동권지수 발표 교선국 2019-06-25 60
3525 [보도자료] 민주노총, 광역시도별 임금노동자 규모와 실태 분석보고서 발표 교선국 2019-06-25 54
3524 [브리핑] 민주노총 비상 중집회의 결과 및 지도위원 긴급 전체모임 교선국 2019-06-22 81
3523 [민주노총 부산본부 성명] 투쟁이다 교선국 2019-06-22 150
3522 [논평]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구속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6-21 59
3521 [보도자료] 민주노총 위원장 구속영장 청구 규탄 및 입장발표 기자회견 교선국 2019-06-21 68
3520 [입장문] 적폐청산·사회대개혁 부산운동본부는 황교안 부산 방문 규탄 행동을 고발한 자유한국당을 맞고발 할 것 교선국 2019-06-21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