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제정 : 2019년 5월 16일 9차 중앙집행위원회

 

<전문>

우리 사회는 전태일 열사 분신과 87년 노동자 대투쟁을 거치며 건설한 민주노총을 통해 일제 강점기와 국가주의 독재체제를 지나며 천하고 불온한 존재로 여겨온 노동자와 노동조합이야말로 인간 존엄성 보장과 평등사회 건설을 위한 핵심 요소임을 확인했다.

언론은 참된 민주사회 건설에 있어 언론사 구성원 스스로가 노동자임을 자각하고노동자 권익이 사회와 시민 권익과 다르지 않음을 인정하며집회결사사상의 자유 등 민주적 모든 권리 보호에 앞장서야 할 역할과 의무가 있다.

이는 노동자 대표조직인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의 약칭인 민주노총을 온전히 사용하는 데서 출발한다. ‘민주노총에는 지난한 투쟁으로 건설한 민주노조의 총연합체라는 자긍심과 역사적 의미가 담겨있으며노동열사의 헌신과 투쟁의 역사에 대한 존중 대신 사용하는 민노총은 이를 깎아 내리기 위한 줄임말이다.

나아가 언론은 헌법이 보장하는 노동의 권리를 옹호하고권력과 자본의 노동인권 침해에 결연히 맞서며노동자의 자주적이고 민주적인 노동조합 활동을 차별과 편견 없이 공정한 보도로 알려야 한다.

이에민주노총은 모든 형태의 노동자와 그들의 조직의 권익보호와 지위향상을 위한 노동보도 준칙을 아래와 같이 제시하고 준수할 것을 권고한다.

 

<요강>

 

1. (노동권) 우리사회 모든 노동자의 노동권을 존중해 보도한다.

① 독재시대 용어인 근로’ 대신 노동을 사용한다.

② 고용형태성별나이장애학력종교성적지향국적민족인종피부색체류 자격과 관계없이 모든 노동자의 노동권을 존중한다.

③ 스스로를 대변하지 못하는 미조직 노동자의 노동권을 간과하지 않는다.

④ 노동자의 헌법상 권리건강과 안전은 경제나 정치 논리에 앞서는 문제임을 전제한다.

 

1. (노동조합) 노동자의 조직인 노동조합을 존중해 보도한다.

① 권위적인 용어와 노동자와 노동조합을 낮춰보는 용어를 사용하지 않는다.

② 산업별 노동조합 지향에 반하는 기업별 노동조합 중심 보도를 하지 않는다.

③ 노동자의 기본권인 노동3권과 집회시위를 부정적으로 묘사하지 않는다.

④ 노동조건과 산업정책에 대한 노동자와 노동조합의 관점을 존중반영한다.

 

1. (노사관계) 경제나 정치논리가 아닌 노동의 관점을 존중해 보도한다.

① 노사 관계에 노동3권을 무시배제하는 표현을 사용하지 않는다.

② 정부나 기업 입장에서 사용하는 용어나 표현을 일반화하지 않는다.

③ 쟁점에 대한 노동자와 노동조합의 주장이나 요구를 반영한다.

④ 노동자노동조합의 쟁의집회시위 자체가 아닌 행위에 대한 이유와 배경을 밝힌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1163
3488 [보도자료] 산업안전보건법 하위법령 전부개정령(안) 입법예고에 따른 민주노총 의견 교선국 2019-06-03 86
3487 [보도자료] 최저임금 투쟁선포 동시다발 기자회견 file 본부조직부장 2019-06-03 221
3486 [보도자료] ILO핵심협약비준 촉구 공동행동의 날 교선국 2019-06-03 71
3485 [보도자료] 평등을 향한 도전, 이제 일터로! ILO 일터괴롭힘 금지 국제협약 채택을 위한 민주노총-차별금지법제정연대 공동 기자회견 교선국 2019-06-03 145
3484 [논평] 현대중공업 위법주총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6-03 66
3483 [성명] 문재인 정부 민주노총 탄압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5-31 104
3482 [보도자료] 2020년 건강보험 수가계약에 대한 의료민영화 저지와 무상의료 실현을 위한 운동본부 입장 교선국 2019-05-31 98
3481 [논평] 신임 최저임금위원장 속도조절론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5-31 100
3480 [민주노총 부산본부 성명] 천금보다 귀한 동지들을 투쟁으로 구출하자 교선국 2019-05-31 313
3479 [보도자료] 공공부문 비정규직 총파업 선언 기자회견 교선국 2019-05-30 133
3478 [성명] 금속노조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저지 투쟁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5-29 109
3477 [성명] 문재인 정부의 민주노총 간부 구속시도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5-29 99
3476 [성명]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저지! 주주총회 중단! 현대중공업지부 투쟁 승리! 민주노총 16개 지역본부 본부장 공동성명서 교선국 2019-05-29 208
3475 [성명] 공안경찰의 민주노총 간부 사전 구속영장 청구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5-29 90
3474 [보도자료]국민연금공단의 현대중공업 물적분할 거부권행사 촉구 기자회견 file 본부조직 2019-05-28 118
3473 [보도자료] 위험의 외주화 금지 약속 파기 규탄 및 산업안전보건법 하위법령 개정 촉구 청년, 시민사회 단체 공동 기자회견 교선국 2019-05-27 96
3472 [논평] 정부 최저임금위원회 공익위원 발표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5-24 98
3471 [보도자료] 위험의 외주화 금지 약속파기 문재인 정부 규탄 기자회견 교선국 2019-05-24 93
3470 [이주노동운동단체 공동성명] ILO핵심협약 비준하겠다는 문재인 정부, 이주노동자 기본권부터 보장하라 교선국 2019-05-23 81
3469 [논평] 정부의 ILO핵심협약 비준에 대한 ILO긴급공동행동 입장 교선국 2019-05-23 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