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주목할 것은 플랫폼이 아닌 플랫폼의 그늘이다

타다’ 기소에 대한 민주노총 대변인 논평

 

디지털 전환으로 총칭하는 산업 흐름의 관건은 신구 이해당사자 갈등 조정과 노동권 보호 등 사회적 논의를 통한 정책과 방향 수립이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외면한 채 정부규제 탓만 하며 취약한 노동권과 장시간저임금 노동을 미덕으로 여기는 한국 경영계의 나태하고 무능한 풍조에서는 더욱더 그렇다.

그러나 문재인 정부는 이 같은 사회적 논의나 방향 수립 없이 첨단기술에 호의적인 사회 분위에 편승해 지난달 28일 포괄적 네거티브 규제로 전환하겠다며 AI 관련 기업들에 마음껏 도전하라고 부추겼다앞뒤 맥락 없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떼어주겠다 발표한 셈이다.

정부가 이런 자세니플랫폼 사업자 타다는 갈등 조정도 거부한 채 사각지대 노동을 활용해 사업 확장을 거듭하다 검찰에 기소되자 세상은 변화하고 있고 우리는 점점 뒤처지고 있다고 훈계하는 것이다.

보수언론은 플랫폼 사업을 모빌리티 혁명’, ‘미래 먹거리로 칭송하며 이들 ‘AI 기업에 대한 검찰 기소로 한국의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경쟁력은 계속 떨어지고 있다고 한탄하지만정작 주목해야 할 신산업에서의 노동권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외면하고 있다.

검찰의 타다’ 기소 소식에 당혹감을 느꼈다는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은 당연한 노동권조차 모른 채 장시간저임금 노동을 해 온 타다’ 노동자들이 느끼는 당혹감은 생각이나 해봤겠는가.

세계 각국은 사업자에 대한 종속성이 타다와는 비교조차 할 수 없이 약한 우버’ 드라이버 등 플랫폼 노동자의 노동자성을 인정하고 노동권 보호에 나서고 있다.

타다’ 드라이버는 의심할 여지 없이 도급을 위장해 불법으로 파견된 노동자다이들뿐만 아니라 수많은 플랫폼 노동자는 자영업자인지특수고용직인지간접고용 비정규직인지아니면 플랫폼 사업자의 정규직인지 모를 불분명한 고용형태 속에서 최소한의 권리보호 장치 없이 장시간저임금 노동으로 내몰리고 있다.

정부는 지금이라도 법의 사각지대로 파고드는 혁신기업’ 그늘에 있는 노동자에 대한 권리 보호에 나서야 한다고대 노예 노동과 근대 무한경쟁을 뒤섞은 ‘4차산업혁명위의 기괴한 권고문처럼 사회적 논의나 책임 없는 신기술 도입을 혁신으로 포장해서 기업 하고 싶은 돈벌이 마음껏 하라고 부추길 일이 아니다.


2019년 11월 5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1127
3685 [성명] 국가인권위 노동인권증진을 위한 제도개선 권고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11-05 12
3684 [논평] 나라살림연구소 지방정부 잉여금 전수조사 결과에 대한 대변인 논평 교선국 2019-11-05 9
» [논평] ‘타다’ 기소에 대한 대변인 논평 교선국 2019-11-05 13
3682 "노동자 권익구제에 충실한 중노위원장 선임을 촉구한다"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 인사에 관한 중앙노동위원회 민주노총 노동자위원 공동의견 교선국 2019-11-05 9
3681 [보도자료] 현중 재벌 편들기 이제 그만! 주총 효력정지 지금 당장 시행! 현대중공업 주총 효력정지 가처분 기각 항고심 기자회견 교선국 2019-11-05 41
3680 [보도자료] 중앙행정기관 공무직 차별해소를 위한 제도개선 방안 토론회 교선국 2019-11-05 36
3679 [보도자료] 2019 전태일 열사 정신 계승 사업 안내 file 미조직국 2019-11-04 121
3678 [보도자료] 민주노총 정책연구원, 「한국 사용자단체 유형과 시사점」 이슈페이퍼 발행 교선국 2019-11-01 30
3677 [보도자료] 노동개악 분쇄! 탄력근로제 기간확대 저지! 민주노총 결의대회 교선국 2019-10-31 41
3676 [논평]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의원 근로기준법 개정안 발의에 대한 대변인 논평 교선국 2019-10-31 31
3675 [성명] ‘미국 유사시’ 한국군 참전 요구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10-30 37
3674 [보도자료] 제17회 아시아직업환경피해자대회 참가자들 “과로사·과로자살 조장하는 탄력근로제 도입 반대”한 목소리로 규탄 교선국 2019-10-30 37
3673 [성명] 공공운수노조 서해선지부 무기한 전면 파업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10-30 33
3672 [보도자료] 노동개악 분쇄! 탄력근로제 기간확대 저지! 민주노총 투쟁선포 기자회견 교선국 2019-10-30 35
3671 [보도자료] 제17회 아시아직업환경피해자대회 서울 참가자들 안로아브 선언문에 이주노동자 건강권 보장을 위해 6개 요구 담아 교선국 2019-10-29 29
3670 [논평] 4차산업혁명위원회 권고안에 대한 대변인 논평 교선국 2019-10-29 30
3669 [보도자료]노동개악저지! 탄력근로제기간확대저지! 민주노총부산본부 기자회견 file 본부조직국장 2019-10-28 104
3668 [보도자료] 제17회 아시아직업환경피해자대회 [기업살인 이제그만, No More Victims] 슬로건 걸고 첫 한국행사 세계 유일의 산재피해자,환경피해자를 위한 시민사회 네트워킹 교선국 2019-10-28 70
3667 [성명] 군산형 일자리 협약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10-24 43
3666 [보도자료] 이재용 재구속 경영권 박탈 9차집회 및 전국동시다발 기자회견, 1인시위 계획 교선국 2019-10-24 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