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보 도 자 료

2019년 8월 1()

손지승 부대변인 010-4391-1520
류미경 국제국장 010-9279-7106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경향신문사 14층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국제노총 아태지역조직, “법 개악 없는ILO 핵심협약 비준 촉구” 결의문 채택

7월 31일부터 8월 2일까지 피지 난디에서 개최된 국제노총아태지역 17차 일반이사회 에는 한국정부가 ILO핵심협약 입법예고안을 국회에 제출한 것에 대해 법 개악 없는 협약비준을 촉구하는 결의문을 만장일치로 채택했습니다일반이사회에는 민주노총을 대표하여 김경자 수석부위원장과 류미경 국제국장이 참석중입니다.


김경자 수석부위원장은 고용노동부가 3개 핵심협약 비준을 외교부에 의뢰하면서 동시에 협약에 역행하는 법개악안을 입법예고했다.”고 밝히며 법개정안에는 특수고용 노동자 노동기본권 보장 대표적인 결사의 자유 원칙 위반으로 ILO와 유럽연합이 지적한 사항을 개선할 계획은 누락되고 오히려 단협 유효기간 연장쟁의행위 중 사업장 점거 금지 등 협약의 취지에 반하는 개악안이 포함되었다고 규탄했습니다이어 민주노총은 온전한 핵심협약 비준과 모든 노동자를 위한 노조 할 권리 쟁취를 위해 하반기 총력투쟁을 전개할 것이라고 계획을 밝히며 이에 연대하는 의미로 한국정부에 법개악 없는 협약 비준을 촉구하는 결의문을 채택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결의문은 “2016년 12월 4차 ILO 지역총회에서 채택된 발리 선언문에 따라 아태지역 모든 ILO 회원국은 ILO 협약 87호와 98호의 비준과 이행을 최우선 과제로 규정했다는 점과 ILO 헌장 19조 8항에 명시된 역진 금지 원칙을 강조하며 정부에ILO 핵심협약 비준에 필요한 절차를 신속하게 완료할 것과 법개악안을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또 국회에 비준동의안을 조건 없이 통과 시킬 것과개악이 아닌 협약을 온전히 이행하기 위한 목적으로만 노조법을 개정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 ITUC-AP(International Trade Union Confederation-AsiaPacific)는 2006년 결성된 국제노총의 아시아태평양 지역조직으로 2007년 9월 결성되었습니다현재 아시아 및 태평양 지역의 34개 국가 및 지역에 59개의 노총이 가입되어있으며 2천 3백만 명의 조합원을 대표하고 있습니다싱가포르에 사무실을 두고 있습니다.



□ 17차 국제노총 아태지역 일반이사회 결의문(원문)

 

Resolution No. 5

 

Republic of Korea

Ratification of Fundamental Conventions without Regression

 

The ITUC AP Regional General Council, July 31-Aug 1, 2019, Nadi, Fiji:

 

TAKES NOTE that the government of Republic of Korea initiated the official process for the ratification of 3 of outstanding ILO fundamental conventions, namely C87, C98 and C29, aiming to submit a motion for the ratification to the upcoming regular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for its consent.

 

EXPRESSES OUR DEEP CONCERNS, at the same time, on the fact that the government made it clear this process will be combined with a retrogressive revision of the existing legislation, reflecting the unacceptable demands from the employers’ organizations to put further restriction on the exercise of right to bargain collectively and right to strike, in exchange for the ratification itself.

 

REITERATES that the government of Korea has already an obligation arising out of the very fact of membership of the ILO to respect, promote and realize the principles, including the freedom of association, concerning the fundamental principles and rights at work according to the ILO 1998 Declaration. At the same time, all the member countries of the ILO in the Asia Pacific region defined the ratification and application of the ILO conventions 87 and 98 as a top priority in Bali Declaration adopted in December 2016 at the 16th Regional Meeting.

 

URGES the government to promptly complete the necessary procedure for the ratification of the ILO fundamental conventions and to withdraw the proposed revision bill which further restrict trade union rights, recalling the principle of non-regression under Article 19.8 of the ILO Constitution.

 

CALLS UPON the National Assembly to pass the ratification without imposing any conditions. The revision of the TULRAA should be made only for the purpose of the full implementation of the conventions based on the recommendations by the ILO CFA, not for deterioration of existing law.

 

 




□ 17차 국제노총 아태지역 일반이사회 결의문(번역)

 

결의문. 5

대한민국의 법 개악 없는 핵심협약 비준을 촉구한다

 

2019년 7월 31일 ~8월 2피지 난디에서 개최된 제 17차 국제노총 아태지역 일반이사회는

 

한국정부가 미비준 핵심협약 4개 중 3즉 87, 98, 29호의 비준동의안을 다가오는 정기국회에 제출할 것을 목표로 관련 절차를 개시했다는 점에 주목한다.

 

동시에 정부가 비준의 대가로 단체교섭권과 파업권 행사에 추가적인 제약을 가하라는 사용자단체의 용납할 수 없는 요구를 반영하여 비준절차와 병행해 현행법 개악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는 사실에 깊은 우려를 표한다.

우리는 ILO 1998년 선언에 따라 한국정부가 ILO 회원국이라는 사실만으로 결사의자유를 비롯한 <일터에서의 기본 원칙과 권리>에 관한 원칙을 존중촉진실현할 의무를 지닌다는 점을 다시 한 번 강조한다동시에 2016년 12월 4차 ILO 지역총회에서 채택된 발리 선언문에 따라 아태지역 모든 ILO 회원국은 ILO 협약 87호와 98호의 비준과 이행을 최우선 과제로 규정했다.

 

한국정부가 ILO 미비준 핵심협약을 온전히 비준하기 위해 필요한 절차를 신속하게 완료할 것을 촉구한다동시에 ILO 헌장 19조 8항에 명시된 역진 금지 원칙을 상기하며 노조 할 권리를 침해하는 추가적인 제약을 가하는 법개정안을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

 

국회가 조건없이 비준동의안을 통과시킬 것을 촉구한다노조법개정은 현행법 개악을 목적으로 해서는 안되고 ILO 결사의 자유 위원회의 권고를 바탕으로 협약을 온전히 이행하기 위한 목적으로만 이루어져야 한다.

 



[첨부국제노총아태지역 17차 일반이사회 회의 모습

2019. 7.31-8.1 / 난피지


photo_2019-08-01_09-27-45 (2).jpg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602
3601 [보도자료] 광주형·상생형 일자리 모델로 본 문재인정부 일자리 정책 진단 이슈페이퍼 new 교선국 2019-08-19 8
3600 [보도자료] 민주노총 8‧15 광복절 반전평화 자주통일 사업 교선국 2019-08-16 19
3599 [보도자료] 일본 젠로렌 의장 초청 한일 노동자 공동행동 교선국 2019-08-14 24
3598 [브리핑] 정의당 심상정 대표 민주노총 내방 결과 교선국 2019-08-14 24
3597 [보도자료] 민주노총 20기 중앙통일선봉대 2일차(8/9) 일정 브리핑 교선국 2019-08-12 54
3596 [성명] 자유한국당은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 김기수 위원추천을 즉각 철회하라 교선국 2019-08-12 38
3595 [보도자료] 민주노총 20기 중앙통일선봉대 2일차 일정(8월 9일 금) file 교선국 2019-08-08 134
3594 [보도자료] 건강보험 재정 국가책임 정상화 및 확대를 위한 100만인 서명운동 대국민 기자회견 교선국 2019-08-07 36
3593 [취재요청] 민주노총 20기 중앙통일선봉대 발대식 및 아베정권 규탄대회 교선국 2019-08-06 85
3592 [논평] '이 와중'에 노동개악 끼워 넣기... 경제 팔이 점입가경 교선국 2019-08-06 63
3591 [전쟁반대평화실현국민행동 성명] 한반도 평화에 도전하는 전쟁연습, 한미연합군사연습 중단하라 교선국 2019-08-06 43
3590 [논평] 일본이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 한 것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8-05 26
» [보도자료] 국제노총 아태지역조직, “법 개악 없는 ILO 핵심협약 비준 촉구” 결의문 채택 교선국 2019-08-05 19
3588 [성명] 고용노동부의 《재량근로제 운영 안내서》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8-05 26
3587 [성명] 단 이틀의 휴식, <택배 없는 날> 지정하자 교선국 2019-08-05 24
3586 [성명] 고용노동부 ILO 핵심협약 관련 법 개악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8-05 25
3585 [보도자료] 용산역 강제징용 노동자상 안정적 설치를 위한 입장 교선국 2019-08-05 22
3584 [보도자료] 국민 생명과 안전 보호에 대한 ‘국가 기본계획’ 부실을 우려한다. 교선국 2019-07-26 60
3583 [성명] 일‧학습병행은 사기다! 도제학교 법제화 폐기하라! 교선국 2019-07-25 88
3582 [성명] 양승태 보석석방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7-23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