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단 이틀의 휴식, <택배 없는 날지정하자

행복배달부’ 택배노동자에게도 재충전이 필요하다.

택배 노동자의 장시간 노동 실태는 심각하다과로사로 사회적 이슈가 됐던 우체국 집배원보다 주당 노동시간이 무려 18시간이나 많아 언제 목숨을 잃어도 이상하지 않을 지경이다.

누구보다 휴식이 필요하지만택배 노동자는 제대로 쉴 수가 없다헌법과 노동법의 사각지대에 몰린 특수고용 노동자인 이들은 법정노동시간과 연차휴가 등 근로기준법 보호를 받지 못할뿐더러원청인 택배회사는 노동자 건강과 안전에 아무런 책임도 지지 않는다.

택배회사는 택배노동자를 직원처럼 부리지만휴가나 병가는 개인사업자라며 스스로 해결하라고 외면한다택배노동자가 하루라도 쉬려면 하루 일당의 두 배에 달하는 손해를 감수해야 한다건당 배송 수수료보다 500원씩 더 지불하는 손해를 감수하며 용차를 사용하는 등 담당구역 배송 대책을 스스로 세워야 하기 때문이다.

택배노동자는 팔이 부러져 깁스를 하고도 배송해야 하는 상황에서 휴가는 꿈도 꿀 수 없다고 호소한다. ‘8월 16, 17일 택배 없는 날을 통해 휴식을 보장해달라는 택배노동자 제안은 상식에서 시작하는 정당한 요청이다.

일 년에 이틀의 휴식이자 여름휴가를 보장해달라는 택배 노동자들의 안쓰럽고 소박한 요구에 국민이 응답해 줄 것이라 믿는다. ‘택배 없는 날’ 지정은 택배노동자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최소한의 행동이다

2019년 7월 31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602
3601 [보도자료] 광주형·상생형 일자리 모델로 본 문재인정부 일자리 정책 진단 이슈페이퍼 new 교선국 2019-08-19 8
3600 [보도자료] 민주노총 8‧15 광복절 반전평화 자주통일 사업 교선국 2019-08-16 19
3599 [보도자료] 일본 젠로렌 의장 초청 한일 노동자 공동행동 교선국 2019-08-14 23
3598 [브리핑] 정의당 심상정 대표 민주노총 내방 결과 교선국 2019-08-14 24
3597 [보도자료] 민주노총 20기 중앙통일선봉대 2일차(8/9) 일정 브리핑 교선국 2019-08-12 51
3596 [성명] 자유한국당은 사회적참사특별조사위원회 김기수 위원추천을 즉각 철회하라 교선국 2019-08-12 38
3595 [보도자료] 민주노총 20기 중앙통일선봉대 2일차 일정(8월 9일 금) file 교선국 2019-08-08 134
3594 [보도자료] 건강보험 재정 국가책임 정상화 및 확대를 위한 100만인 서명운동 대국민 기자회견 교선국 2019-08-07 36
3593 [취재요청] 민주노총 20기 중앙통일선봉대 발대식 및 아베정권 규탄대회 교선국 2019-08-06 84
3592 [논평] '이 와중'에 노동개악 끼워 넣기... 경제 팔이 점입가경 교선국 2019-08-06 63
3591 [전쟁반대평화실현국민행동 성명] 한반도 평화에 도전하는 전쟁연습, 한미연합군사연습 중단하라 교선국 2019-08-06 43
3590 [논평] 일본이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 한 것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8-05 25
3589 [보도자료] 국제노총 아태지역조직, “법 개악 없는 ILO 핵심협약 비준 촉구” 결의문 채택 교선국 2019-08-05 19
3588 [성명] 고용노동부의 《재량근로제 운영 안내서》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8-05 26
» [성명] 단 이틀의 휴식, <택배 없는 날> 지정하자 교선국 2019-08-05 23
3586 [성명] 고용노동부 ILO 핵심협약 관련 법 개악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8-05 25
3585 [보도자료] 용산역 강제징용 노동자상 안정적 설치를 위한 입장 교선국 2019-08-05 22
3584 [보도자료] 국민 생명과 안전 보호에 대한 ‘국가 기본계획’ 부실을 우려한다. 교선국 2019-07-26 59
3583 [성명] 일‧학습병행은 사기다! 도제학교 법제화 폐기하라! 교선국 2019-07-25 87
3582 [성명] 양승태 보석석방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7-23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