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사회안전망 개선을 위한 사회정책 실현의 걸림돌 노릇하는 기획재정부

문재인 정부는 국고지원 정상 이행으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하라

건강보험 재정 안정화와 보장성 확대를 위한 민주노총 성명

 

최근 며칠 건강보험공단 재정수지과 손익계산서가 공개되면서 진실을 호도하는 가짜뉴스가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2018년에 국민건강보험이 3조 8,954억원의 당기 순손실을 내면서, 1년 만에 이익이 4조 2,638억원이 줄었다는 주장과 현금지출이 이뤄지지 않은 건강보험 충당부채(가 지급금 제도 폐지에 따른 충당금본인부담상한제 지급액 충당금보장성 확대에 따른 지출 증가분)를 제외해야 하므로 적자는 1,778억원이라는 반론이다.

보수언론과 자유한국당의 3조 8,954억원 적자 주장은 장기요양 적자 6,472억원까지 끼워 넣은 과대포장으로 비교적 국민지지도가 높은 현 정부의 보장성 강화정책을 흠집 내고 국민의 재정 불안 심리를 부추기려는 의도가 다분하다.

정부나 공공기관 예산편성과 재정추계는 현금입출금 결과를 나타내는 현금수지 기준으 관리하고 있으므로, 2018년 적자는 객관적으로 1,778억원으로 보는 것이 타당하다오히려 우리가 심각히 우려하는 것은 말 그대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와 노인 의료비 증가에 의한 적자가 매년 발생하는 충당부채를 제외하면 2018년에 1,778억에 불과했다는 점이다.

문재인 정부는 문재인 케어를 실시하면서 예상적자를 1조 2천억원 규모로 예측했다예상 규모에 비해 실제 건강보험 적자 규모는 1/7 수준이다문재인 대통령은 문재인 케어를 발표하면서 국민이 병원비 걱정 없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지만복지부는 최근 건강보험 종합계획에서 매년 보험료 3.49%를 인상해 재원을 마련하겠다고 밝혀 국민의 병원비 걱정을 가중시키고 있다.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위한 추가 재원 마련은 현재 법에서 정하고 있는 20% 국고지원을 정상적으로 이행한다면 상당 기간 지속할 수 있다문제는 보장성 강화를 공약한 문재인 정부가 국고지원을 전임 정부보다도 못한 13%대로 급격히 하락시키고 있는 것이다한마디로 이율배반적인 행정이다.

기초생활보장제도 부양의무자 기준 단계적 폐지 역시 경사노위 사회안전망 개선위원회가 합의해 채택했지만기획재정부는 예산부담을 핑계로 거부했다대통령의 대선공약 사항이고 정부가 그토록 강조하는 사회적 합의를 거친 사회적 책임인데도 일개 재정부처가 막아서고 있다.

게다가 기획재정부는 건강보험료 국고지원 문제도 13%가 상당한 수치라며 예산지원을 막아서고 있다기가 차고 말문이 막힐 뿐이다포용국가론을 표방하는 문재인 정부의 민낯이고 수준이다.

나아가 자유한국당은 보수언론과 손잡고 건강보험 재정 적자에 대한 잘못된 해석과 과대포장으로 가짜뉴스를 확산시키고 있다. ‘문재인 케어’ 정책으로 재정이 파탄 나고보험료 인상 외에는 대안이 없어 국민 부담만 커지게 될 것이라는 여론 왜곡이다.

우리는 이같이 왜곡한 정보를 반정부 여론의 먹잇감으로 활용하는 자유한국당 행태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오직 정치적 이해타산에 따른 반대 놀이에만 빠져있는 자유한국당에게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와 재정안정에 대한 명확한 입장과 대안이 무엇인지 되묻고 싶다.

마지막으로 문재인 정부에게 요구한다. ‘문재인 케어가 진정 국민에게 병원비 걱정 없이 더 확대한 의료보장을 받게 하는 정책이라면국민 부담만 가중하는 추가 재원 확보 방안이 아니라 법 규정대로 국가책임을 온전히 이행하는 것부터 해야 한다.

지속적인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위해 법 규정을 준수하고 정상적인 국고지원금 지급을 즉각 이행하는 것만이 문재인 케어를 성공시키는 길이며국민에게 한 약속을 지키는 것이다.

부담은 국민이 지고생색은 정부가 내며이익은 병원자본이 챙기는 복지부 종합계획안이 그대로 시행된다면 민주노총은 건강보험 재정 안정화와 보장성 확대를 위한 전 국민적 운동에 착수할 것이다.

 

2019.05.09.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1485
3459 [논평] 헌정질서 파괴 범죄 찬양 조선일보 칼럼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5-16 127
3458 [보도자료] ILO핵심협약 비준촉구! 노동법 개악 중단! 민중공동행동 긴급 기자회견(회견문 포함) 교선국 2019-05-16 96
3457 [보도자료] "지금 당장 긴급한 복지ㆍ노동예산 확대를 요구한다!" 노동사회시민단체,복지노동예산확대요구 기자회견 교선국 2019-05-16 106
3456 [보도자료] 공정위 기업결합심사 노동자-시민사회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자료포함) 교선국 2019-05-16 99
3455 [기자회견] 국립대병원 파견용역 노동자 직접고용 정규직 전환 투쟁지지 및 조속한 해결촉구를 위한 기자회견 file 교선국 2019-05-14 220
3454 [성명] 청와대, 고용노동부, 재벌 나팔수의 입맞춤은 누구를 위한 것인가 교선국 2019-05-14 84
3453 재벌사내유보금 환수! 범죄재벌경영권박탈! 재벌범죄자산 환수! 재벌체제청산! 2019년 재벌사내유보금 현황발표 부산지역기자회견 file 본부조직국장 2019-05-13 121
3452 [보도자료] ILO 핵심협약 비준촉구 긴급공동행동 집중실천계획 발표 기자회견 교선국 2019-05-11 114
» [성명] 건강보험 재정 안정화와 보장성 확대를 위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5-11 95
3450 [성명] 삼성중공업 참사에 대해 원청관리자 무죄판결한 사법부를 규탄하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연대 성명 교선국 2019-05-09 142
3449 [보도자료] 민주노총 연구원 "문재인 정부 2년, 노동정책 평가" 교선국 2019-05-08 131
3448 [보도자료] 2019 지자체 교섭요구 기자회견 file 미조직국 2019-05-07 225
3447 [논평] 고용노동부의 궁색한 변명으로는 사망사고 감축 불가능하다 교선국 2019-05-02 169
3446 [보도자료] 2019년 민주노총 세계노동절 대회 교선국 2019-05-01 207
3445 [논평] 국정과제 이행률 관련 고용노동부 보도설명자료에 대한 논평 교선국 2019-05-01 119
3444 [보도자료] 노동상담 DB 분석결과 발표 및 노동자권리찾기 캠페인 기자회견 교선국 2019-04-30 225
3443 [보도자료] 4.27 노동자 자주평화대회 교선국 2019-04-29 269
3442 [논평] 자유한국당은 국회가 머드 풀장인 줄 아는가 교선국 2019-04-29 102
3441 [보도자료] 민주노총 간접고용 사업장 원청상대 공동교섭 요구 기자회견(사진포함) 교선국 2019-04-26 124
3440 [보도자료] 2019 최악의 살인기업선정식(최종)_자료첨부 file 교선국 2019-04-24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