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고용노동부는 해명서가 아닌 반성문과 실행 계획서를 내야한다

국정과제 이행률 관련 고용노동부 보도설명자료에 대한 민주노총 논평

 

참여연대는 서울신문과 함께 5월 10일 문재인 정부 출범 2년을 맞아 정부가 2017년 7월 발표한 ‘100대 국정과제에 대해 8개 분야 173개에 걸쳐 이행 평가를 진행했다.

서울신문은 노동사회부문 19개 세부과제 가운데 이행 중이거나 이행이 완료된 과제는 5개뿐이지만축소·변질 이행은 10이행 사항 없음 또는 폐기가 4개였다며 평가단이 낙제점을 줬다고 보도했다민주노총이 절감하는 것도 다르지 않다사회적 대화를 통한 노동 현안 해결은 사실상 불가능해진 상황이고탄력근로제 확대와 최저임금제 개편 등으로 노정 관계는 악화 일로를 걷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이토록 초라한 성적표에 대해 고용노동부는 반성이나 분발 약속은커녕 보도자료를 내어 “100대 국정과제 중 고용노동부 주관 국정과제는 6개 국정과제, 26개 세부 실천과제로 대부분 적극 이행 중이라며 변명과 책임 떠넘기기에 급급했다.

최저임금 1만원 실현’ 책임은 대통령과 최저임금위원회에 미루되저임금 노동자 월 평균 임금 상승은 공으로 내세웠고노동시간 단축 효과를 변질시킬 탄력근로제 역시 경사노위안을 설명하며 슬쩍 책임을 떠넘기고 실태조사 결과 일부만을 떼어내 주장했다.

고용노동부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이 그리 자랑스럽고 자신 있는가. 1, 2단계 정규직 전환 과정에서 제외된 14만 1천여명의 상시지속업무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고용안정과 처우개선 대책은 어떻게 세울 생각인가. 사용과 고용 분리구조로 자회사로 들어가게 된 공공기관 용역 노동자의 저임금 차별은 어떻게 해결할 계획인가. ‘가이드라인으로 정규직 전환 희망을 잃은 민간위탁 비정규직 노동자에게 어떻게 설명할 것인가.

이뿐 아니다일자리 로드맵에서 밝힌 비정규직 사용사유제한 법제화고용형태 공시제 강화공공조달제도 개편차별시정제도 전면 개편특수고용노동자 노동기본권 보장 법제도 개선방안은 대체 언제쯤에나 마련할 생각인가이럼에도 민주노총이 노동부와 일자리위원회에 수차례 요구한 차별없는 일터 과제 추진 TF’를 구성하지도 이유는 무엇인가.

고용노동부는 창의적인 행정력이 필요한 노동존중사회와 같은 추상적인 과제나, ‘ILO 핵심협약 비준과 같이 능동적인 정책실현 의지가 필요한 과제 실행은 노사정 기구인 경사노위에 책임과 권한을 몽땅 미뤘다무엇보다 고용노동부는 사회적 합의를 마치 ILO 핵심협약 비준의 전제처럼 설명하고 있으나 이는 국제노동기준에 어긋나는 말이다.

ILO 144호 협약에 따르면 ILO 활동과 관련한 노사정 협의 목적은 정부가 ILO 국제노동기준 관련 결정을 내리기 전 대표 노사단체 견해를 충분히 고려하도록 하는 것이지노사정 합의가 필요한 것은 아님을 분명히 한다.최종 결정을 내리는 주체는 정부다.

ILO 협약 비준이 ILO가 국내 법·제도·관행이 협약에 부합함을 인증하는 절차가 아니라 거꾸로 회원국이 국내 법·제도·관행을 국제기준에 일치시킬 것과 이를 위해 ILO 감시감독절차를 수락하겠다는 것을 선언하는 절차임에도 고용노동부는 책임회피로 일관한 셈이다.

129주년을 맞는 노동자들은 고용노동부의 뻔뻔함에 실망을 넘어 절망을 느낀다고용노동부는 변명과 회피뿐인 해명자료를 내어 시민과 노동자를 기만할 것이 아니라이미 기한을 넘긴 과제 실현에 대한 즉각 추진 계획서를 제출해야 한다.

 

2019년 4월 30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621
3447 [논평] 고용노동부의 궁색한 변명으로는 사망사고 감축 불가능하다 교선국 2019-05-02 90
3446 [보도자료] 2019년 민주노총 세계노동절 대회 교선국 2019-05-01 104
» [논평] 국정과제 이행률 관련 고용노동부 보도설명자료에 대한 논평 교선국 2019-05-01 66
3444 [보도자료] 노동상담 DB 분석결과 발표 및 노동자권리찾기 캠페인 기자회견 교선국 2019-04-30 132
3443 [보도자료] 4.27 노동자 자주평화대회 교선국 2019-04-29 167
3442 [논평] 자유한국당은 국회가 머드 풀장인 줄 아는가 교선국 2019-04-29 62
3441 [보도자료] 민주노총 간접고용 사업장 원청상대 공동교섭 요구 기자회견(사진포함) 교선국 2019-04-26 74
3440 [보도자료] 2019 최악의 살인기업선정식(최종)_자료첨부 file 교선국 2019-04-24 95
3439 [보도자료] 비민주적이고 졸속적인 제1차 국민건강보험종합계획 처리 규탄 및 국회 보건복지위 엄정 심사 촉구 기자회견 교선국 2019-04-22 113
3438 [성명] 최저임금위원회 파행과 고용노동부 복지부동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교선국 2019-04-22 90
3437 [논평] 장옥기 건설노조 위원장 석방과 노동현실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4-22 70
3436 [보도자료] 산안법 졸속 하위법령 규탄 기자회견 교선국 2019-04-22 101
3435 [보도자료] 침례병원 4차경매 관련 입장발표 기자회견문 file 본부노동상담실장 2019-04-18 135
3434 [보도자료] 민주노총 20만 공공부문 비정규노동자 공동파업 선언 기자회견(요구안, 민간위탁정책방향자료, 감사청구서, 현장발언록 포함) 교선국 2019-04-18 111
3433 노동자상 반환과 건립 투쟁에 함께 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교선국 2019-04-17 152
3432 [ILO긴급공동행동 성명] 정부는 ILO 핵심협약 비준 동의안 마련해 국회에 송부해야 한다 교선국 2019-04-17 70
3431 [보도자료] 4․28 산재사망 추모, 죽지 않고 일할 권리 쟁취 민주노총 투쟁 결의대회 교선국 2019-04-17 75
3430 [성명] 이정미 의원이 발의한 낙태죄 관련 형법과 모자보건법 개정안에 대한 민주노총의 입장 교선국 2019-04-17 69
3429 [논평] ILO 핵심협약 비준 관련 고용노동부 브리핑에 대한 입장 교선국 2019-04-17 58
3428 [보도자료] 대우조선 재벌특혜 매각 이동걸 산업은행장 배임혐의 고소고발 기자회견 교선국 2019-04-17 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