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 12월 2일 보도자료 >

분노한 비정규노동자들 곳곳에서 농성
덤프연대․화물연대 1일부터 열린우리당사 점거 농성
지하철 매표소 해고노동자 2일부터 부산역 천막 농성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가 오늘 부산역에서 비정규권리보장 입법 쟁취를 위해 농성에 들어가는 가운데, 비정규노동자들도 곳곳에서 농성을 시작했다.

덤프연대와 화물연대가 1일 오후 일제히 열린우리당 전국 당사, 한나라당 대구경북지역 당사 점거농성에 들어갔습니다. 덤프연대 부산지부(지부장 조경복)와 화물연대 부산지부(직무대행 김대익) 15명 간부들은 1일 오후3시 열린우리당 부산시당을 점거하고 농성에 들어갔다. 덤프연대와 화물연대는 △ 과적 책임자 처벌을 명시하는 ‘도로법 개정’ 즉각 국회 처리 △ 특수고용노동자 노동기본권 보장 등을 요구하며 농성을 시작했다. 덤프연대와 화물연대는 1일 보도자료를 내고 “정부와 열린우리당은 일방적으로 과적을 강요하는 화주(책임자)를 처벌할 수 있는 법률을 이번 정기국회에 처리하겠다고 약속했지만 현재 국회에서 표류하고 있다”며 “덤프연대의 2차례의 파업과 화물연대 김동윤 열사의 분신 끝에 이뤄진 노정합의를 즉각 이행하라”며 정부와 국회에 ‘도로법 개정안’ 통과를 촉구했다. 또한 덤프연대와 화물연대는 “정부 비정규법안은 특수고용노동자를 위한 법적 보호가 전혀 없다”며 “정부와 열린우리당은 특수고용노동자의 노동3권을 즉각 보장하라”고 강력히 요구했다.

부산지역일반노조 지하철 매표소 해고노동자들도 오늘부터 부산역에서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와 함께 천막농성에 들어간다. 지하철 매표소 해고노동자 24명은 지난 9월 매표소 폐쇄에 따라 일자리를 잃고 부산교통공단과 부산시에 고용승계를 요구하며 4달 넘게 투쟁을 하고 있다. 지하철 매표소 해고노동자들은 2일 ‘성명서’를 내고 “시민안전을 무시한 채 인원감축에만 열을 올리고 있는 부산교통공단 경영진들의 잘못된 구조조정을 폭로하고 계약기간이 남아 있음에도 불구하고 부당하게 해고된 매표노동자들이 고용승계 되어, 사라진 매표소가 시민들의 품으로 돌아오는 길만이 부산지하철 안전을 보장하는 길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정부 여당의 기만적인 비정규확대법안을 막기 위해 민주노총 부산본부와 함께 천막농성을 시작한다”고 덧붙였다.  (끝)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sort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826
3515 [회견]차별 없는 부산만들기 걷기대행진에 나서며 file [3] 비정규 2006-08-29 1292
3514 [회견]부산시는 서민들만 고통전담하는 지하철 요금인상을 즉각 철회하라 file [3] 비정규 2006-07-05 1441
3513 [보도]내일 매표소 복원, 고용승계 촉구 120명 연대단식 file [3] 비정규 2006-05-24 1330
3512 [회견]건설노동자 참정권 보장하고, 고용불안 해법 제시하라 file [3] 비정규 2006-05-23 1306
3511 [보도]건설노동자 참정권 보장하고, 고용불안 해소 해법 제시하라 file [2] 비정규 2006-05-22 1196
3510 [보도]부경대 경비, 미화 비정규 노동자 집단해고 파문 확산 file [2] 비정규 2006-05-18 1652
3509 [성명]서훈배 학습지 위원장 구속에 따른 항의성명 file [3] 비정규 2006-05-18 1394
3508 [보도]비정규직, 단식으로 보내는 봄 file [3] 비정규 2006-05-17 1223
3507 [회견]비정규문제 해결을 위한 공약 채택과 부지매 고용승계 약속을 촉구하며 file [2] 비정규 2006-05-16 1395
3506 [보도]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위한 공약채택 요구 회견 개최 file [2] 비정규 2006-05-15 1207
3505 [보도]매표소 복원 염원 지하철 걷기행진 file [2] 비정규 2006-05-10 1232
3504 [보도]부경대 비정규직 집단해고 "조합원 모두 짤려" file [2] 비정규 2006-05-08 1368
3503 [회견]매표소 복원하고 고용승계 보장하라 file [2] 비정규 2006-04-26 1435
3502 [보도]노동자, 시민 모두 “매표소 복원 찬성” file [3] 비정규 2006-04-25 1138
3501 [보도]김석준 후보 ‘매표소 복원’, 오거돈 후보 ‘실태조사 후 검토’ file [2] 비정규 2006-04-24 1255
3500 [보도자료] 6월8일 공공기관은 제대로된 정규직화와 처우를 개선하라 file id: 부산본부 2017-06-07 313
3499 [보도160307] 시의회는 센텀2지구 조성사업 동의(안) 부결하라 file id: 부산본부 2016-03-07 1055
3498 [보도자료] 홈플러스, 투기자본-사모펀드 매각의 문제점과 제도개선방안 토론회 id: 부산본부 2015-08-31 549
3497 [성명] 국민연금은 사모펀드 MBK파트너스에 대한 투자를 중단하고, 투자약정의 의혹을 밝혀라! id: 부산본부 2015-08-26 507
3496 [성명] 산재은폐 처벌 강화하고 제도개선 시행하라! id: 부산본부 2015-08-21 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