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지역본부 공지글입니다. 선거관련 공지는 직선제 선거 게시판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90920_위원장.png

가장 낮은 곳의 노동자에게 가장 높은 승리를!

69차 임시대의원대회 사수 민주노총 위원장 호소문

여름 내내 노숙농성을 벌인 톨게이트 노동자들이 김천 도로공사 본사에서 당차게 단결해 투쟁하고 있습니다.
밤이 되면 언제 다치고 끌려나갈지 모르는 옆자리 동료를 한 번 돌아보고 안 오는 잠을 청합니다. 농성이 길어지며 서로 눈만 마주쳐도 눈물바다가 돼버리지만, 동지들이 외치는 ‘우리가 옳다’는 외침에 ‘우리는 이긴다’로 답하며 이를 악물고 버티고 있습니다.
문재인 정부와 공사는 십수 년 저지른 불법에 사과는커녕 돈과 시간을 걸고 재판을 벌이려 하고, 농성장 출입을 막고, 전기를 끊고 우리 동지를 포위하고 있습니다. 톨게이트 노동자 투쟁은 이제 우리사회 노동권의 마지노선이자, 문재인 정권의 반노동자성을 확인하는 기준입니다. 
민주노총 대의원 동지 여러분. 여성‧비정규직‧장애인‧저임금 노동자가 공권력과 구사대에 둘러싸여 고립된 채 직접고용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감당 못 할 불의와 폭력에 맞서 몸을 내던져 저항하던 군사독재 시절 빛바랜 필름이 현실로 재현되는 꼴을 두고 볼 수 있습니까. 이제 우리가 답해야 합니다. 이 상황에서 민주노총 대의원이 있어야 할 장소가 어디겠습니까.
민주노총 대의원 동지 여러분. 톨게이트 노동자의 너무나도 정당한 직접고용 요구와 투쟁에 불법을 저지른 것은 문재인 정부와 도로공사입니다. 우리 대의원들이 선봉에서 톨게이트 노동자 투쟁은 민주노총 전 조직의 투쟁임을 선언합시다. 민주노총은 직접고용 쟁취, 비정규직 철폐를 위해 모든 것을 걸고 투쟁하겠습니다. 
민주노총 대의원 동지 여러분. 23일 김천에서 열릴 임시대의원대회로 빠짐없이 달려와 주십시오. 가장 낮은 곳에 있는 우리 노동자가 가장 높은 투쟁 승리를 쟁취할 수 있도록 민주노총 대의원의 결기를 보여줍시다. 감사합니다.

2019년 9월 20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김명환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1927 풍산재벌 특혜부지 반환을 촉구하는 1천인 선언(날짜 변경) file 교선국 2019-02-01 418
1926 풍산마이크로텍지회 투쟁승리를 위한 결의대회 file 교선국 2016-09-02 893
1925 풍산마이크로텍지회 투쟁기금 마련을 위한 설날맞이 재정사업 file 교선국 2019-01-09 507
1924 풍산마이크로텍지회 설맞이 재정사업 file 교선국 2019-01-15 467
1923 풍산마이크로텍지회 2018년 투쟁선포식 file 교선국 2017-12-21 775
1922 풍산마이크로텍 투쟁승리를 위한 수요집회 file 교선국 2017-04-20 635
1921 풍산마이크로텍 지회 추석맞이 재정사업 안내 file 교선국 2016-08-26 1711
1920 풍산노동자들과 함께 하는 추석 음식나눔 file 교선국 2018-09-21 360
1919 풍산_재정사업 '이김' 주문 마감 연장 file 교선국 2020-01-07 88
1918 풍산 특혜부지 환수를 위한 부산시민 문화제 file 교선국 2019-11-19 229
1917 풍산 투쟁승리 문화제(9.4.) file 교선국 2019-09-03 401
1916 풍산 투쟁 승리를 위한 2020년 설 맞이 재정사업_김포유 file 교선국 2019-12-20 164
1915 풍산 투쟁 승리를 위한 2020년 설 맞이 재정사업 file 교선국 2019-12-09 618
1914 풍산 재정사업 '이김' 완판 감사인사 file 교선국 2020-01-22 129
1913 평화온다 사드가라! 8차 소성리 범국민 평화행동-7.7(토) 소성리 진밭교 교선국 2018-07-04 588
1912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남북노동자 통일축구대회-8월 11일(토) 오후4시 교선국 2018-07-18 870
1911 파업(투쟁) 프로그램 기획 방법 교육 [2] 교육 2008-04-29 3017
1910 특수고용노동자 노동기본권 쟁취 투쟁문화제 (12.7.) 교선국 2017-12-05 576
1909 투쟁하는 노동자와 함께하는 2019 노동문화제 "이 길의 전부" 교선국 2019-12-17 258
1908 투쟁하는 노동자들의 승리를 기원합니다. file 교선국 2018-12-24 3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