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노동과세계] 콜텍지회 해고자 13년 만에 복직

조회수 46 추천수 0 2019.04.24 13:42:35


콜텍지회 해고자 13년 만에 복직23일, 노사 합의안 조인식…해고 기간 고통에 유감 표명, 해고자 25명 합의금 지급하기로
  • 노동과세계 박재영(금속노조)
  • 승인 2019.04.22 18:10
  • 댓글 0
금속노조 대전충북지부 콜텍지회 김경봉, 임재춘, 이인근 조합원이 정리해고 13년 만에 복직한다. 콜텍 사측은 2007년 정리해고로 노동자들이 힘들었던 시간에 대해 유감을 표하고 합의금을 지급한다. 김경봉, 임재춘, 이인근 조합원은 오는 5월 2일 복직해 5월 30일 퇴직한다. 복직 기간 임금은 조합원 25명에 지급하는 합의금에 포함한다. 회사는 국내 공장을 가동하면 희망자만 우선 채용하기로 합의했다. 4월 22일 오후 임재춘 조합원이 잠정합의서를 받아든 뒤 단식 42일 만에 미음을 한술 뜨고 있다. ⓒ 노동과세계 금속노조

금속노조 대전충북지부 콜텍지회 김경봉, 임재춘, 이인근 조합원이 정리해고 13년 만에 복직한다. 콜텍 사측은 2007년 정리해고로 노동자들이 힘들었던 시간에 대해 유감을 표하고 합의금을 지급한다.

김경봉, 임재춘, 이인근 조합원은 오는 5월 2일 복직해 5월 30일 퇴직한다. 복직 기간 임금은 조합원 25명에 지급하는 합의금에 포함한다. 회사는 국내 공장을 가동하면 희망자만 우선 채용하기로 합의했다.

합의에 따라 노조는 회사를 상대로 한 일체의 집회나 농성을 중단한다. 노사는 일체의 민·형사·행정상 소송을 취하하며, 본 합의를 위반하지 않는 한 상호 간 일체의 법적·사실적 권리 주장이나 이의를 제기하지 않기로 했다.

노조와 콜텍지회는 4월 22일 서울 강서구 한국가스공사 서울지역본부 회의실에서 9차 교섭을 열고 이와 같은 내용의 잠정합의안에 서명했다. 지회와 콜텍 사측은 지난 4월 15일부터 9차 교섭을 시작해 5일 동안 정회와 속개를 반복하며 교섭을 벌여왔다. 콜텍 노사는 임재춘 조합원 단식 42일 만에 잠정 합의했다.

노조와 콜텍지회는 합의안 조인식을 4월 23일 오전 10시 서울 강서구 한국가스공사 서울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열 계획이다. 이어 11시 콜텍 본사 농성장 앞에서 투쟁을 돌아보는 기자회견을 연다.

노동과세계 박재영(금속노조)  edit@ilabor.org

<저작권자 © 노동과세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1865 [노동과세계] 특고노동자 재택위탁집배원 ‘근로자 인정’ 대법 확정 교선국 2019-04-24 81
» [노동과세계] 콜텍지회 해고자 13년 만에 복직 교선국 2019-04-24 46
1863 [현수막] 노조가입/현안 현수막 교선국 2019-04-24 115
1862 [자료집] 노동자 참여제도 현장실태 증언대회 및 토론회 교선국 2019-04-23 60
1861 [포스터] 탄력근로제, 수당 0원? 교선국 2019-04-23 73
1860 주간브리핑 26호_190422 교선국 2019-04-22 154
1859 [교육지] 2019년 노동절 투쟁, 7월까지 투쟁흐름 file 교선국 2019-04-22 505
1858 [교안] 2019년 정세와 과제 file 교선국 2019-04-22 87
1857 [연구보고서] 대기업 비정규직실태연구 file 교선국 2019-04-22 71
1856 [카드뉴스] 잇따른 청년노동자의 죽음, 현장실습생들의 죽음을 기억하며 교선국 2019-04-22 147
1855 [특보] 노동개악 저지! 노동기본권 쟁취! 4월 특보 교선국 2019-04-19 71
1854 [포스터] 2019 노동절 교선국 2019-04-19 355
1853 주간브리핑 25호_190415 교선국 2019-04-17 91
1852 [소책자] 2019 노동자권리찾기 수첩 file 교선국 2019-04-17 114
1851 [포스터] 04.19 노동자 참여제도 현장실태 증언대회 및 토론회 교선국 2019-04-17 78
1850 [노동과세계] 민주노총 “죽지 않고 일할권리 보장하라” 교선국 2019-04-17 80
1849 [노동과세계] 자주통일 새시대, ‘투쟁’없이 오지 않는다 교선국 2019-04-17 120
1848 [PPT자료] 미조직 노동자 이제 만나러 갑니다. file 교선국 2019-04-12 160
1847 [자료집] 2019 반갑다 조직가 학교-강사단 워크숍 file 교선국 2019-04-12 157
1846 [교육지] 노동법률 디톡스-호외(특고 관련) file 교선국 2019-04-12 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