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박근혜 정권의 정치 탄압으로 37명의 양심수들이 0.75평의 감옥에 갇혀있습니다.

한상균 위원장 이석기 전 의원을 비롯한 37명의 양심수들을 석방하는 것이 무너진 민주주의를 다시 세우는 시작이 될것입니다.

37명의 양심수들이 가족과 동지들에게 돌아갈수있게 수요일 일인시위에 함께해주세요.


photo_2017-06-14_12-47-36.jpg photo_2017-06-14_13-01-28.jpg photo_2017-06-14_13-01-23.jpg photo_2017-06-14_13-01-30.jpg photo_2017-06-14_13-01-32.jpg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0 김석준 교육감 지지철회를 공언하시는 그대들에게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5 2448
1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2016-06-17 2312
2 강한규님의 질문에 답변드립니다. [1] 학교비정규직 노동자 2016-09-06 2063
3 악질 사용자 김석준 교육감을 규탄한다.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3 1294
4 이게 민주노총의입장입이니까? 왕자동차 2017-12-13 1178
5 주민발의 '교육 공무직< 실무직원 > 채용 및 관리 조례' 제정관계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5 1017
6 학교비정규직노동자 답변에 대한 소견입니다. file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7 915
7 노사관계는 상호 공존(共存)을 전제한다.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3 915
8 '전보' 관련한 교육자치법규, 단체협약, 취업규칙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5 908
9 새마을금고 노동조합 상근자 한경석동지의 해고를 철회하라 김정훈 2017-02-03 833
10 누가 감히 학비노동자더러 '개 돼지'라 일컫는가?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9 830
11 맑시즘 2016에 초대합니다. - 16년째 열리는 국내 최대의 마르크스주의 포럼입니다. 노동자연대 2016-07-02 829
12 학교비정규직의 문제점과 개선방안에 대하여 강한규(1,2대본부장) 2016-09-05 786
13 부산교통공사 박종흠 사장은 개/새/끼 [1] 부지해투 2017-02-21 741
14 [부산 민중의 꿈 실천단] 전교조 법외 노조 철회 / 공공부문 비정규직 철폐 정규직 전환 file 부산민중의꿈노동운동본부 2017-06-14 728
» [부산 민중의 꿈 실천단] 박근혜 정치탄압 피해자 양심수 석방을 위한 1인 시위 file 부산민중의꿈노동운동본부 2017-06-14 719
16 사드, 나라 망한다. 슬픈이 2016-07-16 685
17 쏴-드 아랑 2016-07-16 670
18 [#박근혜는_하야하라]부산 민중의 꿈 출근선전 file 부산민중의꿈노동운동본부 2016-11-01 660
19 [부산 민중의 꿈 실천단]비정규직철폐 최저임금1만원 실현 수요 출근선전전 file 부산민중의꿈노동운동본부 2017-06-14 6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