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양심도 책임감도 없는 이강래 사장을 당장 파면하라

한국도로공사 이강래 사장의 고용방안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한국도로공사 이강래 사장이 9일 기자설명회를 열어 대법원 승소 수납원 가운데 자회사 전환에 동의한 수납원을 제외한 노동자에 대해서만 직접 고용하겠다고 밝혔다.

문재인 정부와 도로공사가 20년 가까이 불법파견 피해자로 고통받던 톨게이트 노동자에게 저지를 수 있는 최악의 방안을 제시한 셈이다.

이강래 사장은 악명 높은 법무법인 김앤장까지 동원해 어떻게든 불법파견을 정당화하고 자회사 전환을 기정사실로 하려 했으면서도불법행위에 대한 책임감이나 노동자들이 받은 고통에 대해 아무런 양심의 가책도 느끼지 못하는 듯하다.

이강래 사장이 발표한 방안은 불법파견을 둘러싸고 조합원 개개인과 끝없는 소송전을 이어가겠다는 주장과 자회사에서 수납업무를 독점해야 하는 온갖 근거로 점철돼 있다.

이 사장은 심지어 거부자들 농성사태로 국민들에게 걱정을 끼쳐 송구스럽다며 “(불법파견문제는 문재인 정부나 도로공사 직접 책임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변명했다.

톨게이트 요금수납 노동자가 직접고용으로 불법상태를 해소하라며 농성하고 있음은 온 나라가 알고 있다정부와 공사로부터 방치됐던 노동자에 대한 사과와 반성은커녕 농성사태로 국민들에게 걱정을 끼쳤다니이게 기본적 양식이 있는 사람이면 할 수 있는 말인가불법파견 문제는 문재인 정부나 도로공사의 직접 책임이 아니라며 정치꾼과 같은 말을 늘어놓는 짓이 조직을 책임지는 자가 제정신으로 할 수 있는 말인가.

톨게이트 요금수납 노동자 하는 일이 사람마다입사 연도마다 다르다는 것은 초등학생이 들어도 웃을 말이다누가 이기나 시간과 돈이 되면 끝까지 재판을 벌이겠다는 앙심은 노조파괴에 나선 악덕 사업주나 생각할 법한 방안이다.

문재인 정부는 책임을 회피하고 양심을 저버린 이강래 사장을 즉각 파면하라중언부언 변명 말고 대법원판결 취지대로 1500명 톨게이트 요금수납 노동자 전원을 즉각 직접고용하라.

 

2019년 9월 9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sort 날짜 조회수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985
39 [논평]역시나 APEC은 WTO 촉매제 file [2] 교선 2005-06-03 1948
38 [보도]선원노동자 내일 대규모집회 연다 file [3] 교선 2005-05-31 1980
37 [논평]완전공영제 주장하는 버스노동자는 해고되나? file [3] 교선 2005-05-23 2050
36 [보도]부산지역일반노조 한솔교사현장위 13일 경고파업! [2] 교선 2005-05-12 2089
35 [보도]올해 노동절대회 "빈부격차와 차별 없는 세상" 결의하는 마당 file [2] 교선 2005-04-29 2198
34 [보도]민주노총 총파업 투쟁 준비에 박차 file [3] 교선 2005-04-20 2322
33 [성명]정부-여당은 인권위 의견 받아들여라 [2] 교선 2005-04-20 2471
32 [성명]국민건강보험공단의 이성 잃은 노조탄압, 결국 대규모해고사태 불러 file [3] 교선 2005-04-19 2118
31 [논평]국가인권위 비정규관련 권고안 환영한다 [3] 교선 2005-04-14 1926
30 [회견]비정규 확산반대 및 차별해소를 위한 부산지역 노동시민사회단체 공동선언 file [2] 교선 2005-04-14 2119
29 [보도]부산지역노동시민사회단체 '정부 비정규법안 폐기하라' file [3] 교선 2005-04-13 1917
28 [보도]금속,보건 올해 비정규관련 요구 눈길 끌어 file [3] 교선 2005-04-11 1869
27 [보도]12일 거리문화제 - 14일 공동선언 file [2] 교선 2005-04-11 2072
26 [성명]울산은 노동탄압극심 - 경찰은 연행자 전원 즉각 석방하라 file [2] 교선 2005-04-09 2000
25 [보도]내일 정관 노동상담소 개소식 file [2] 교선 2005-04-07 2307
24 [성명]힘들면 그만 두면 되지 않겠습니까? file [3] 교선 2005-04-01 2407
23 [보도]전국14만,부산3천명 파업돌입 file [3] 교선 2005-04-01 2194
22 [보도]비정규법 개악 절대 안돼 file [3] 교선 2005-03-31 1923
21 [보도]민주노총 투쟁 채비에 박차 file [2] 교선 2005-03-28 2170
20 [보도]내일 비정규노동자 기본권 보장을 위한 시민사회단체 토론회 열려 file [2] 교선 2005-03-24 24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