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본부의 성명서와 보도자료입니다.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제정 : 2019년 5월 16일 9차 중앙집행위원회

 

<전문>

우리 사회는 전태일 열사 분신과 87년 노동자 대투쟁을 거치며 건설한 민주노총을 통해 일제 강점기와 국가주의 독재체제를 지나며 천하고 불온한 존재로 여겨온 노동자와 노동조합이야말로 인간 존엄성 보장과 평등사회 건설을 위한 핵심 요소임을 확인했다.

언론은 참된 민주사회 건설에 있어 언론사 구성원 스스로가 노동자임을 자각하고노동자 권익이 사회와 시민 권익과 다르지 않음을 인정하며집회결사사상의 자유 등 민주적 모든 권리 보호에 앞장서야 할 역할과 의무가 있다.

이는 노동자 대표조직인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의 약칭인 민주노총을 온전히 사용하는 데서 출발한다. ‘민주노총에는 지난한 투쟁으로 건설한 민주노조의 총연합체라는 자긍심과 역사적 의미가 담겨있으며노동열사의 헌신과 투쟁의 역사에 대한 존중 대신 사용하는 민노총은 이를 깎아 내리기 위한 줄임말이다.

나아가 언론은 헌법이 보장하는 노동의 권리를 옹호하고권력과 자본의 노동인권 침해에 결연히 맞서며노동자의 자주적이고 민주적인 노동조합 활동을 차별과 편견 없이 공정한 보도로 알려야 한다.

이에민주노총은 모든 형태의 노동자와 그들의 조직의 권익보호와 지위향상을 위한 노동보도 준칙을 아래와 같이 제시하고 준수할 것을 권고한다.

 

<요강>

 

1. (노동권) 우리사회 모든 노동자의 노동권을 존중해 보도한다.

① 독재시대 용어인 근로’ 대신 노동을 사용한다.

② 고용형태성별나이장애학력종교성적지향국적민족인종피부색체류 자격과 관계없이 모든 노동자의 노동권을 존중한다.

③ 스스로를 대변하지 못하는 미조직 노동자의 노동권을 간과하지 않는다.

④ 노동자의 헌법상 권리건강과 안전은 경제나 정치 논리에 앞서는 문제임을 전제한다.

 

1. (노동조합) 노동자의 조직인 노동조합을 존중해 보도한다.

① 권위적인 용어와 노동자와 노동조합을 낮춰보는 용어를 사용하지 않는다.

② 산업별 노동조합 지향에 반하는 기업별 노동조합 중심 보도를 하지 않는다.

③ 노동자의 기본권인 노동3권과 집회시위를 부정적으로 묘사하지 않는다.

④ 노동조건과 산업정책에 대한 노동자와 노동조합의 관점을 존중반영한다.

 

1. (노사관계) 경제나 정치논리가 아닌 노동의 관점을 존중해 보도한다.

① 노사 관계에 노동3권을 무시배제하는 표현을 사용하지 않는다.

② 정부나 기업 입장에서 사용하는 용어나 표현을 일반화하지 않는다.

③ 쟁점에 대한 노동자와 노동조합의 주장이나 요구를 반영한다.

④ 노동자노동조합의 쟁의집회시위 자체가 아닌 행위에 대한 이유와 배경을 밝힌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sort 날짜 조회수
»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교선국 2019-06-10 1173
3709 [속보] 울산 건설플팬트 노조원, 700여명 연행 [3] 총무국 2005-04-09 2419
3708 [보도자료] 민간기업에 구조조정 요청하는 부산시청 규탄 기자회견(풍산) file 조직부장2 2016-01-12 565
3707 [성명]경찰폭력으로 방문간호사들의 면담요청을 저지한 각 구청장들은 사과하라! file 조직부장2 2015-01-15 941
3706 [보도자료] 방문간호사 대량해고 기간제법 회피하는 꼼수 부산지역 각 구청장 규탄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5-01-14 736
3705 [보도자료] 생탁 신용섭사장 구속수사 및 실질적인 압수수색을 위한 노숙농성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5-01-12 980
3704 [보도자료] (주)PSMC(구 풍산마이크로텍) 정리해고 상고 및 희망퇴직자 모집 규탄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4-11-27 884
3703 [논평]해고는 살인이다. 해고요건 근본적으로 흔들겠다는 정부, 살인정권이라고 고백하는 것인가 조직부장2 2014-11-27 785
3702 [보도자료] 노동자 서민을 위한 엄중한 부산시 행정사무감사 촉구 약식집회 및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4-11-10 745
3701 [보도자료] 생탁막걸리 소비자 피해 집단소송인단 모집 캠페인 file 조직부장2 2014-11-04 800
3700 [보도자료141022] 부산합동양조 손해배상청구 규탄 및 부당노동행위 주범 41명 사장 강제소환조사 촉구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4-10-22 856
3699 [보도자료] 10/21(화) 근기법 개악안 발의 동조한 노동부 규탄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4-10-21 972
3698 [보도자료] 10월 14일(화) 10시 새누리당(권선동의원 대표발의) 근로기준법 개악안 규탄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4-10-13 994
3697 [보도자료]부산경남지역 주민들의 생명과 건강권을 지키기 위한 부산대병원 노동자들의 파업을 적극 지지한다!! “부산대병원 파업지지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4-08-26 835
3696 [보도자료] 부산일보의 민주노총과 통합진보당 부산시장 고창권 후보에 대한 왜곡보도를 규탄한다. file 조직부장2 2014-05-29 901
3695 [보도자료] 삼성전자서비스 고 염호석열사 시민대책위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2 2014-05-27 1048
3694 [회견문]신라대학교는 청소용역업체 주홍시스템과 용역계약을 파기하고 청소노동자 직접 고용하라. 조직부장2 2014-03-04 1908
3693 [보도자료] 신라대는 주홍시스템과 계약파기하고, 청소노동자 직접고용하라 file 조직부장2 2014-03-04 1073
3692 [보도자료] 노동자말하는 부산시 노동행정 "부산시정 노동자보고대회" file 조직부장 2014-09-23 895
3691 [보도자료] 서병수 시장 규탄 이금형 청장 사퇴촉구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 2014-07-23 967
3690 [보도자료] 이금형 부산경찰청장에 대한 민주노총부본부 검찰 고발 기자회견 file 조직부장 2014-07-21 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