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 부산본부 조합원 게시판입니다. '조합원'으로 인증받으셔야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회원등급 조정은 부산본부로 문의하십시요.

[성명서]재단법인 부산문화회관의 민주노조 말살정책 규탄한다!

 

부산문화회관 노동자들은 20188, 열악한 처우를 개선하고 재단에 만연한 인사 만행과 부조리 근절을 목적으로 민주노조를 건설하였다.

 

부산문화회관 조합원들은 부산시립예술단 노조설립 과정에 부당노동행위를 자행한 관리자가 본부장으로 선임되는 것을 막아내는 등 부산문화회관의 잘못된 인사관행에 경종을 울리고 재단의 문제를 바로잡는 역할을 해오고 있다.

 

이 후 노조는 20194월인 현재까지 13 차례의 단체교섭과 12 차례의 실무교섭을 통하여 원만한 노사관계 정립을 위하여 노력해 왔다. 그러나 문화회관 측은 2019년 초 신설된, 소수노조(조합원 16 )의 출범 이 후 단체교섭을 파국으로 몰아가고 있다.

 

노동조합은 자주적이고 민주적으로 운영되어야 하며 전체 노동자의 근로조건 개선이 최우선 과제라 할 것이다. 그러나 신설된 제 2 노조는 자신들의 기득권만을 지켜내려는 의도가 분명함에도 문화회관 측은 이들에게 개별교섭권을 인정하였다.

 

개별교섭권은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에 명시된 노조와 사용자의 권리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부산시 산하 출자출연기관을 비롯하여 전국의 수많은 공공기관 중에서 근로조건이 동일하고 동일 부서에서 근무하는 노동자들에게 복수노조라는 이유로 개별교섭권을 인정한 사례는 찾아볼 수 없다.

 

이는 부산시 문화계에 만연한 인사비리 척결과 문화예술노동자의 열악한 처우를 개선하고자 목소리를 내어 온 공공운수노조에 대한 적대적 태도이며 향후 개별교섭을 통하여 민주노조의 교섭권을 무력화 시키려는 얄팍한 술수에 불과하다.

 

소수노조에 대한 교섭권 보장을 약속한 문화회관 측은 향 후 발생할 노사관계 파행의 모든 책임을 져야 할 것이며 이를 관리 감독할 부산시 또한 노사관계 파탄 문제의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 없을 것이다.

 

공공운수노조 부산지역본부는 다시 한 번 문화회관 측에 최종 경고한다. 문화회관 사측의 개별교섭 동의는 노조의 정당한 교섭력을 무력화 시키려는 꼼수임이 만 천하에 드러났다. 문화회관은 노사관계를 파국으로 몰고가는 부당노동행위를 즉각 중단하고 단체교섭에 성실히 임하라.

그동안 누적된 인사 만행과 부산시 출자출연기관 최저의 근로조건을 개선하라. 더 이상의 부당노동행위는 22만 전국공공운수노조에 대한 기만행위로 판단할 것이고 우리 공공운수노조 부산지역본부 전 조합원의 분노와 투쟁을 불러 올 것이다. 부산지역본부는 이를 막아내기 위한 투쟁에 모든 현장의 힘을 모아낼 것이다.

 

 

 

2019. 4. 5.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부산지역본부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86 진보당 강병기 비대위원장, 의원단 외 지도부, 故 최강서 한진중 노동자 조문 통합진보당부산광역시당 2012-12-26 2620
1685 비정규위원회실천단 8차모임(2012년 1월 6일) 합니다. file 윤석범 2011-12-28 2407
1684 힘내라 장관인!! 한진의 모든 장관인들 투쟁!! -16번째 김지도글 교육 2011-02-24 3049
1683 희망시국대회) 우리 모두가 김진숙이다 두부밥 2011-08-21 2558
1682 화요일 오전10시 국가인권위원회 기자회견 일반노조 2006-09-04 5749
1681 화물차 주차난 해결을 촉구하기 위한 사상구청 규탄대회 화물연대 북부지회 2008-03-21 5026
1680 화물자동차 주차문제 해결을 위한 토론회-4/6(수) 19:30 국제신문 file 민주노동당부산 2011-04-01 2917
1679 화물운송노동자에 대한 방사선테러음모를 중단하라! 박문석 2009-03-17 3529
1678 화물연대부산지부 지부장 이`취임식 및 사무실이전 개소식 안내 박문석 2008-12-11 3360
1677 화물연대 부산지부 체육대회를 이번주 일요일에... file 화물연대 2007-06-15 4651
1676 화물연대 박종태열사 3주기 추모제 많은관심바랍니다. file 화물연대부산지부 2012-04-26 6225
1675 홈플러스투기자본매각반대! 부당해고철회! 노동자를 응원해주세요 file 홈플러스 2015-09-01 1615
1674 홈플러스노조 어제(11일) 확대간부 파업투쟁 소식 홈플러스 2015-08-12 1541
1673 홈플러스 해고 100일차 연대문화한마당 file 홈플러스 2015-11-20 1905
1672 홈플러스 지지현수막(2차)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file 홈플러스 2015-09-12 2824
1671 홈플러스 지지현수막(1차)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file 홈플러스 2015-09-02 3021
1670 홈플러스 비밀먹튀매각반대 대시민 선전활동 file 홈플러스 2015-08-17 2098
1669 홈플러스 먹튀-투기자본 매각 반대 투쟁기금 마련 추석 선물세트 판매 홈플러스 노동조합 2015-08-24 2615
1668 홈플러스 노동조합 7월 2주차 소식지 홈플러스 노동조합 2015-07-11 1909
1667 홈페이지가 새로 바뀌었군요 [2] 양성민 2007-07-24 28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