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민주노총부산지역본부 공지글입니다. 선거관련 공지는 직선제 선거 게시판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90211_감사인사.png


[감사인사] 김용균이라는 빛을 밝혀준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김용균의 죽음 이후, 우리는 모였습니다.

유가족·동료들과 함께, 태안화력발전소에서, 국회에서, 광화문에서, 청와대 앞에서 걷고, 굶고, 외쳤습니다. 그 곁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그 힘으로 김용균님을 따뜻한 곳에 모실 수 있게 되었습니다. 


우리는 위험의 외주화를 멈춰야 한다는 사회적 목소리를 만들었습니다. 위험을 막는 데에는 한계가 있지만, 28년 동안 꿈쩍도 하지 않던 산업안전보건법을 개정했습니다.

이로써 원청이 노동자의 죽음에 책임을 지게 했습니다.

함께 일하던 동료들이 조금이라도 덜 위험한 환경에서 일할 수 있게 고용구조를 바꾸고 노동조건을 개선했습니다.


하지만 적폐의 벽을 뛰어넘지는 못했습니다.

발전소 외주화 구조를 완전히 바꾸지는 못했고,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을 비롯한 실질적 책임자를 처벌해야 할 과제를 남겼습니다.

김용균님을 보내드렸지만, 우리는 고인의 뜻을 계속 이어갈 것입니다. 철저하게 진상을 규명하고, 제대로 정규직화를 이루도록,

발전소를 넘어 한국사회 죽음의 외주화를 끝낼 수 있도록 싸우겠습니다. 


그간 전국에서 추모촛불을 밝혀주시고, 

내가 김용균이다” 함께 싸운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여러분의 힘으로 여기까지 왔습니다.

생명을 가벼이 여기는 사회에서, 우리 모두는 김용균입니다.


l 청년비정규직故김용균노동자 민주사회장 장례위원회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날짜 조회수
1739 [부고] 김영희 민주노총 부산본부 자문위원 부친상 총무부장 2019-02-21 154
1738 [공지] 5.18 역사왜곡 자유한국당 해체 2.23 범국민대회 교선국 2019-02-21 115
1737 제111주년 3.8세계여성의날 기념 부산여성노동자대회 file 교선국 2019-02-19 155
1736 제24년차(35차) 정기대의원대회 소집 공고(부산본부) file 총무부장 2019-02-15 147
1735 [워크숍] 노동조합 조직화 사례연구 워크숍 교선국 2019-02-14 151
1734 3.1운동 100주년 부산시민대회 file 교선국 2019-02-14 442
1733 [공지] 사법농단 판사 탄핵촉구 촛불집회(2월 15일) 교선국 2019-02-13 105
1732 노동법 개악 저지! ILO핵심협약 쟁취! 노동기본권 쟁취! 제주 영리병원 저지! 구조조정 저지 및 제조업 살리기! 민주노총 결의대회 (2월20일) 교선국 2019-02-13 93
1731 2019 세계여성의날 전국노동자대회 (3월 8일) 교선국 2019-02-12 213
1730 "단 하나의 영리병원도 허용할 수 없다!" 영리병원 저지 2월 투쟁일정 교선국 2019-02-12 53
» [감사인사] 김용균이라는 빛을 밝혀준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교선국 2019-02-11 117
1728 [채용공고]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에서 함께 일할 동지를 찾습니다 file 총무부장 2019-02-08 170
1727 [채용공고]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에서 함께 일할 동지를 찾습니다 file 총무부장 2019-02-08 105
1726 청년비정규직 故김용균노동자 민주사회장 <김용균이라는 빛> 교선국 2019-02-08 96
1725 청년 비정규직 故김용균노동자 민주사회장 장례위원에 함께해주십시오 교선국 2019-02-08 77
1724 제주4.3평화통일기행 해설사 교육 교선국 2019-02-01 193
1723 풍산재벌 특혜부지 반환을 촉구하는 1천인 선언(날짜 변경) file 교선국 2019-02-01 123
1722 [긴급공지] 7차 부산 추모행동의 날 취소 안내 file 교선국 2019-01-31 91
1721 "설 전에 장례 치를 수 있도록, 대통령이 책임져라!’ 민주노총 결의대회 (1월 30일) 교선국 2019-01-30 103
1720 2019 설맞이 전국 선전전 (2월1일) 교선국 2019-01-30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