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신청 바로가기
부산노동상담소바로가기
부산노동자생협바로가기

[노동과세계] "4.13 총선에서 노동개악 세력 심판하자"

조회수 474 추천수 0 2016.03.21 08:41:57


"4.13 총선에서 노동개악 세력 심판하자"
민주노총, '전국 단위 사업장 대표자 결의대회'
[0호] 2016년 03월 17일 (목)공무원U신문  upublic@nodong.org



  

▲ '투쟁'을 외치는 민주노총. 민주노총이 17일 오후, 서울 등촌동 88체육관에서 '전국 단위 사업장 대표자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 공무원U신문


민주노총이 전국 단위사업장 대표자 결의대회를 통해 4월 총선 투쟁 승리와 6월말 총파업 총력투쟁에 대한 결의를 다졌다.


17일 오후 2시부터 서울 등촌동 88체육관에서 개최된 ‘전국 단위사업장 대표자 결의대회’에는 전국에서 500여 명의 단위사업장 대표들이 모여 지난 2월 민주노총 정기대의원 대회에서 결정된 주요 사업을 공유하고 투쟁 승리를 다짐했다.


민주노총 최종진 위원장 직무대행은 대회사에서 "4.13 총선을 앞두고 민주노총이 그 어느 때보다 적극적인 총선 투쟁을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직무대행은 “어느 지역이든 후보의 유무를 떠나서 노동개악 세력을 심판하고 우리 후보가 승리하도록 조직적으로 힘을 실어야 한다”며 “1인당 10명씩 조직하고 동의를 받자. 그래서 노동자 600만 표가 천만, 이천만 표가 되어 노동자 탄압의 결과가 어떻게 부메랑이 되어 돌아가는지 보여주자”고 주장했다.


  

▲ 민주노총 최종진 위원장 직무대행은 대회사를 통해 "노동자 민중의 단결과 투쟁을 통해 새로운 세상을 만들자"고 말했다. ⓒ 공무원U신문


또한 전경련 등 재계의 관제 동원 서명 운동에 맞서 '800만 서명'을 목표로 진행 중인 ‘노동개악 저지와 경제위기 재벌 책임 전면화, 최저임금 1만원 요구 범국민 서명운동’에도 적극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이번 총선에 출마하는 민주노총 후보들의 소개와 인사도 이어졌다. 노동당과 민중연합당, 정의당, 또는 무소속으로 출마하는 이들 (예비)후보들은 ‘노동개악 저지와 노동법 전면 개정 요구’를 걸고 총선에 나선다.


민주노총은 4월 총선에서 ‘반노동, 반민생, 반민주 정권 심판, 노동개악 후보 낙선’을 위해 제 정당, 정치조직, 사회운동조직 등과 ‘총선공동투쟁본부’를 구성해 ‘조직화와 연대를 구축’하기로 방침을 정한 바 있다.


  

▲ 결의대회에서는 4.13 총선에 출마하는 민주노총 후보들이 무대에 올라 총선 승리를 다짐했다. ⓒ 공무원U신문


민주노총 이승철 사무부총장은 현 정세와 지난 2월 정기대대에서 결정된 주요 사업 계획 등에 대해 설명했다. 이 사무부총장은 “4월 총선투쟁과 6월말 총파업 총투쟁을 통해 이 목표의 승리를 쟁취할 수 있다”며 “민주노총이 총선시기에 ‘노동개악저지-노동법 개정 쟁취, 최저임금 1만원 쟁취, 재벌 책임 전면화’를 내걸고 반박근혜 전선을 최대한 확장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특히 4월 총선에서 ‘노동개악 세력 심판’ 쟁점화에 전 조합원이 참여할 수 있도록 여기 모인 단위 사업장 대표들이 앞장서 달라”고 단위 사업장 대표들을 독려했다.


결의대회에서는 ‘반전평화 실현’, ‘2대 행정지침에 따른 현장 탄압 및 방향’, ‘노동법 개악저지’, ‘최저임금 임단협 투쟁’, ‘정치실천단 모범’ 등 현장에서 모범적인 투쟁을 실천하고 있는 단위 사업장의 사례 발표도 진행됐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sort 날짜 조회수
1064 [소책자] 성소수자와 함께 평등한 일터 만들기 file 교선국 2018-07-11 570
1063 [웹툰] 문송면·원진노동자 산재사망 30주기(3부 30년이 지난 지금 노동자들 이야기) 교선국 2018-07-04 405
1062 [신문광고] 문송면·원진노동자 산재사망 30주기 추모위원 교선국 2018-07-04 187
1061 [웹자보] 문송면·원진 30주기 추모와 반올림 농성 1,000일 맞이 삼성포위의 날 교선국 2018-07-04 479
1060 [현수막] 문송면 30주기 추모 사진전 교선국 2018-07-04 552
1059 [음원] 2018-7월 노조가입 라디오광고 file 교선국 2018-07-04 214
1058 [소책자] 2018 노동자권리찾기 수첩 file 교선국 2018-07-04 251
1057 [노동과세계] 쌍용차 30번째 희생자 김주중 열사 노제 교선국 2018-06-29 713
1056 [웹툰] 문송면원진노동자 산재사망 30주기(2부 원진노동자 이야기) 교선국 2018-06-26 348
1055 [노래] 재벌적폐아웃 file 교선국 2018-06-26 209
1054 [웹툰] 문송면원진노동자 산재사망 30주기(1부 문송면 이야기) 교선국 2018-06-26 307
1053 [카드뉴스] 靑 "전교조, 법외노조 직권취소 불가능" 아니, 가능하거든! 교선국 2018-06-26 259
1052 [카드뉴스] 알고 계셨나요? 6월 20일은 세계 난민의 날 교선국 2018-06-26 287
1051 [현수막, 물티슈] 최저임금 지키고, 내 삶도 지키고! 노동조합에 노크하세요 교선국 2018-06-26 798
1050 [현수막] 문송면 30주기 추모 교선국 2018-06-25 286
1049 [현수막] 노조파괴 정경유착 주범 이재용을 구속하라 교선국 2018-06-25 321
1048 [토론회 자료집] 최저임금 인상효과 실증분석 정책토론회 file 교선국 2018-06-19 314
1047 [유인물,피켓,음성안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 범국민 서명운동 선전물 교선국 2018-06-19 287
1046 [노동과세계] 최저임금 삭감 피해 ‘현장 증언’ 사례 봇물 교선국 2018-06-19 305
1045 [노동과세계] 동지들 품으로 돌아온 이영주 전 사무총장 교선국 2018-06-18 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