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보도자료] 정부 정책에 대한 콜센터 노동조합 입장발표 코로나-19 예방 및 쉴 권리 보장 촉구 기자회견(9.25.)

선전홍보국 Sep 28, 2020
코로나감염·재난시기 콜 폭증! 방역서비스 최 일선 노동자! 
정부 정책에 대한 콜센터 노동조합 입장발표   코로나-19 예방 및 쉴 권리 보장 촉구 기자회견     

 

 콜센터 상담사 아우성,,,, 들리시나요?
 

○ 일시 : 2020년 9월 25일 금요일 11시
○ 장소 : 민주노총 15층 교육장            

○ 주최 : 민주노총

1. 취지
 
- 코로나-19에 콜센터는 대표적인 집단감염 사업장으로 17개 사업장의 직, 간접 확진자만 299명에 달합니다. 게다가 그 이전에도 열악한 노동조건에 있던 하청 비정규 콜센터 노동자들이 코로나–19로 판매, 유통, 금융 등 대면 창구 업무가 축소되면서 업무가 대폭 증가했습니다.
- 더욱이, 국민 민원 콜센터의 업무량 50% 가까이 증가 등 건강보험, 노동부 등 공공기관 콜센터 노동자들의 업무도 폭증했습니다. 공무원도 아닌 하청 비정규직 노동자이지만 수십 가지가 넘는 각종 정부재난지원정책의 대 시민 서비스 일선에서 소명감을 갖고 일했습니다.
- 그러나, 제도에 대한 교육도 매뉴얼도 없이 일하면서 ‘국민 욕받이’로 전락해 있습니다.
- 민주노총은 올해 3월부터 정부에 대책을 요구하고 실무협의를 진행해 왔으나, 현장은 달라지지 않았습니다. 이에 콜센터 사업장에 대한 정부 감염 예방대책 점검실태, 정부 재난지원정책 민원상담 실태를 밝히고, 콜센터 노동자들의 요구를 밝히는 기자회견을 엽니다.
- 추석과 정부 2차 재난지원 정책 실시를 앞두고 ‘방역예방 대책과 최소한의 쉴 권리’를 요구하는 콜센터 노동자들의 절절한 호소에 적극적인 취재와 보도 부탁드립니다.
 
2. 민주노총 핵심 요구와 구호

첫째, 콜센터 사업장의 노동부-노동조합 합동점검(방역, 휴게, 휴가 등 불법 사항/원청 참여)
둘째, 콜센터 방역 지침으로 ‘50분 근무, 10분 휴식’및 환기 명시, 이행하라
셋째, 콜센터 ‘실적-성과 및 휴게, 휴가 연계’폐지 지침화 하고 이행하라
넷째, 콜센터 ‘표준고객응대매뉴얼, 방역예방매뉴얼’즉각 제정하고 시행하라
다섯째, 공공기관 콜센터 ‘정책제도 변경 시 공무원 직접 교육’ 즉각 실시하고 지침화하라
여섯째, 모든 콜센터 노동자 점심시간 상담금지 ‘콜 없데이’지침 마련 및 즉각 실시하라

3. 기자회견 진행 순서
 
사회 : 최정우 민주노총 미조직전략조직실장
취지 발언 : 최명선 민주노총 노동안전보건실장
현장 발언1 : 김보경 민주일반연맹 고용노동부 천안콜센터 직무대행
현장 발언2 : 심명숙 희망연대노조 다산콜센터 지부장
현장 발언3 : 이윤선 서비스연맹 서비스일반노조 콜센터 지부장
현장 발언4 : 김숙영 공공운수노조 국민건강보험공단고객센터 지부장
현장 발언5 : 김필모 사무금융노조 비정규센터장
- 민주노총 입장 발표 : 김재하 민주노총 비상대책위원장
기자회견문 낭독 및 사진 촬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공지 민주노총 노동보도 준칙 2019.06.10
» [보도자료] 정부 정책에 대한 콜센터 노동조합 입장발표 코로나-19 예방 및 쉴 권리 보장 촉구 기자회견(9.25.) 2020.09.28
4082 [보도자료] 전태일 3 법 입법쟁취 사업계획 발표 전국 동시다발 민주노총 기자회견 2020.09.25
4081 [공동논평] 문재인 정부는 낙태죄 완전 폐지로 후퇴가 아닌 진전을 택하라. 2020.09.24
4080 [논평] 해직 공무원의 11년의 고통. 이제는 끝내야 한다. 2020.09.23
4079 [담화] 전태일 3법 10만 입법발의 달성에 대한 민주노총 비대위원장 담화 2020.09.22
4078 [논평] 해고 1,703일 만에 학교로 돌아가는 전교조 34명의 동지들께 가슴 벅찬 축하의 인사를 드립니다. 2020.09.18
4077 [논평] 9.19 평양공동선언 발표 2주년에 즈음한 민주노총 입장 2020.09.18
4076 [논평] 택배노동자 분류작업 전면거부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20.09.18
4075 [보도자료] 한진중공업 밀실.졸속매각 저지, 해고노동자 복직촉구 기자회견 file 2020.09.18
4074 [보도자료] 중대재해기업처벌법제정촉구 청년학생 기자회견 2020.09.16
4073 [보도자료] 교섭창구단일화 폐기 헌법재판소 앞 일인시위 돌입 민주노총 기자회견 2020.09.15
4072 [취재요청] 코로나, 추석물량 폭증 운송, 배달 노동자 과로사 대책 촉구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20.09.11
4071 [논평] 한국서부발전 태안화력발전소 특수고용 화물노동자 산재사망에 대한 성명 2020.09.11
4070 [보도자료] 코로나 추석물량 폭증 운송 배달 노동자 과로사 대책 촉구기자회견 file 2020.09.11
4069 [보도자료] 대우버스 불법정리해고 규탄, 노동부 특별근로감독촉구 기자회견 file 2020.09.10
4068 [보도자료]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진보정당 공동 기자회견 2020.09.09
4067 [논평] 이스타 항공 노동자 605명에 대한 대규모 정리해고를 비롯 전방위로 진행되는 정리해고, 구조조정 단행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20.09.08
4066 [논평] 정의당 강은미 의원의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법안심사소위 배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9.7.) 2020.09.08
4065 [공동논평] 보험사의 “질병정보 등” 가명처리 후 정보주체 동의없이 상업적 활용가능하다는 금융위 유권해석은 신용정보법 위반(9.7.) 2020.09.08
4064 [논평] 의협과 일부 전공의들의 집단 진료거부에서 야기된 의 - 정, 의 - 더불어 민주당의 야합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9.7.) 2020.09.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6 Next
/ 206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

부산광역시 동구 범일2동 자성로141번길 13
| tel 051-637-7460 | email kctubs@jinbo.net